도시의 거리
회색빛 콘크리트건물로만 채워져 있다면 얼마나 삭막할까? 지난 일요일 삼청동 나들이에 나섰다. 이곳에 활기를
불어넣어주는 것은 이곳을 수많은 사람들 그리고 또 한가지가 있다.
삼청동의 아름다운 건물과 조화를 잘 이루는 나무와 화초들이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오래된 건물과 옆의 가로수는 참 많이도 닮아 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건너편에 서 있는 가로수도 건물과 조화를 잘 이룬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추운 한파속에서도 아이비넝쿨은 자신의 몸색깔을 버리지 않았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겨울에 보는 녹색식물은  지친 내 삶에 희망을 갖게 하는것 같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나무로 된 담벼락을 오르는 얼마남지 않은 아이비넝쿨 한가닥은 끝가지 삶을 놓치않겠다는 절규인듯도 하고...

사용자 삽입 이미지
뒷골목 한적한 곳의 나무의자는  편안한 안식처가 되어준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어제 내린 서리에 건물앞 화분의 꽃들이 말라간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아름다운 그림으로 장식된 주차장 뒷마당의 포도나무는 앙상한 가지만 남아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이곳에 나무는 장식소품을 걸어 놓을 수 있는 훌륭한 거치대가 되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삼청동 골목길을 헤매다 돌계단이 가파른 이곳에 다달았다. 이곳에 서면 삼청동 일대가 한눈에 들어온다.
각양각색의 건물들과 잎을 떨군 거리의 가로수 그리고 그 길을 연인과 다정히 걷는 사람들의 사랑스런 모습......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내가 오늘 본 삼청동의 모습은 자연과 호흡을 같이하는 도시의 진정한 멋진 모습이였다.

Posted by 하늘나리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Favicon of https://krlai.com BlogIcon 시앙라이 2008.12.09 15:56 신고 Address Modify/Delete Reply

    와 삼청동도 멋지네요.
    사진 색감이 따악 겨울느낌 나는 차갑게 잘 찍으신거 같아요
    구경 슝슝 잘하고 갑니다.

    저도 갑자기 삼청동 가고파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