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용자 삽입 이미지

민속촌 조각공원에서 만난 녀석입니다. 조각공원 입구에 있는 나무그늘에서 쉬고 있는 녀석을 발견하였습니다. 나무그늘에 앉아 마치 예술품이라도 감상하듯 앞의 조각상을 바라보고 있더라구요. 정말 그런것이라면 이 녀석 진정 예술을 사랑하는 낭만고양이(?)인듯합니다.제가 앞에서 얼쩡거리니 조금 귀찮은듯 눈살을 찌푸리더니 이내 평온한 모습을 찾았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풍류를 즐길 줄 아는 녀석인가봅니다. 제대로 자리 잡았습니다.꽃과 나무 그리고 예술품까지...제가 다가가려하자 눈을 동그랗게 뜨고 바라봅니다. 그래도 여길 떠나기 싫은지 미동도 하지 않네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너무나 평화롭고 아름다운 모습이네요. 제가 욕심을 부려 녀석의 소중한 시간을 망쳤 미안할 따름입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욕심을 내지 말았어야했는데....조금 더 이녀석에게로 다가가려하자 일어나서는 달아나버리네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하지만 다른 녀석들처럼 몸을 가볍게 움직이지 않습니다. 천천히 여유롭게 나무계단을 올라갑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따라오라는듯 천천히 앞으로 걸어갔습니다. 조각공원에서 좀 놀았나봅니다. 공원을 둘러보려면 저 녀석이 지금 가는 길로 가야하는데...저 녀석 저에게 공원 구경이라도 시켜주려나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어딨까지 가나 따라가 보았습니다. 계단을 벗어나 숲속으로 몸을 방향을 바꾸네요. 숲속으로 사라지기 전 한번 저를 유심히 관찰하고는 제가 갈 수 없는 곳으로 도망가버렸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나뭇잎 뒤에서 잔뜩 움쿠리고 저의 동태를 살피고 있습니다.제가 더 이상 갈 수 없다는 걸 알았는지 그곳에 자리를 잡고 앉았네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Posted by 하늘나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