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용자 삽입 이미지

그동안 더워서 게으름을 피웠던 서울의 골목을 토요일 다녀왔습니다. 한달 전부터 가봐야겠다 생각했던 길 상도동 밤골마을입니다. 지하철 상도역 2번 출구로 나와 반대방향으로 걸어 올라오면 됩니다. 지하철역을 조금 지나면 (구)밤골터널이 나오는데 터널을 지나면 좌측 아무 골목이나 정해 올라 가시면 됩니다.

조금 넓은 골목을 지나면 사람 한명이 지나갈 정도로 좁은 골목길로 길이 이루워져 있습니다. 또 드문드문 벽화의 모습도 보여 아기자기 정겨운 곳입니다.그곳에서 본 벽화의 모습입니다.벽화로 이루어진 길이 아니라 길을 걷다 잊을만하면 하나가 또 한참을 걸어야 다른 벽화를 만날 수 있어 벽화 찾는 재미로 걸어도 즐거울듯한 길입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골목길을 따라 오르다 막다른 길을 발견하였습니다. 예전에는 길이였을 터인데 지금은 사람이 다니지 않아 무성한 잡초가 길을 차지하고 있었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이곳에서 가장 인상 깊었던 건 곳곳에서 만날 수 있는 고양이들이였습니다. 지붕 위에서 저의 동태를 살피는 녀석 남의 집 대문 앞에서 제 집인양 주인행세를 하던 녀석...너무나 사랑스런 아이들을 많이 만났습니다. 또 지붕 위에서 데이트를 즐기는 녀석들도 만날 수 있었습니다. 길고양이가 있는 골목길, 그래서 더 특별한 골목길 여행이기도 하였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한참을 올라 마을을 내려다 보았습니다. 골목 사이로 보이는 밤골마을이 눈앞에 들어납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비탈진 계단으로 이루워진 길 .....이 곳을 오르는 고단한 사람들의 한숨이 느껴지기도 합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길고양이들때문에 생각했던 것보다 많은 시간을 이곳에서 보냈습니다. 덕분에 모기에 쏘이기도 했지만 결코 후회가 남는 걸음은 아니였습니다. 길고양이이 덕분에  좀 더 여유롭게 이 마을의 정취를 느낄 수 있었습니다. 편하게 골목에 앉아 길고양이랑도 즐거운 시간을 보냈고 또 눈앞에 펼쳐진  밤골마을의 정취를 충분히 만끽하는 시간이였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얼마 남지 않은 예전 서울의 모습인듯하여 아쉽고 더 담아두고 싶은 욕심이 생깁니다. 집들과 나무의 자연스러움이 어느 곳보다 아름답게 느껴집니다. 요즘 아파트에 잘 조성된 공원에서는 너무 인공적이여서 그닥 아름답다 느껴지지 않는데 말입니다.얼마 지나지 않아 역사 속으로 사라질지도 모르는 상도동 밤골마을,그래서 더 특별하게 생각하는지도 모르겠습니다. 마을의 사소한것까지도 카메라에 담았습니다. 내려오는길엔 뭔가 중요한 것을 얻게된 것 같은 기분에 발걸음이 가볍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밤골마을의 마지막 골목을 올랐습니다. 이 비탈진 계단을 오르면 우리가 있는 서울의 모습이 나타납니다. 삭막한 도시의 빌딩이 이 너머에 자리하고 있습니다. 벌써부터 가슴이 답답해져 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Posted by 하늘나리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Favicon of http://blog.daum.net/kya921 BlogIcon 왕비 2009.09.01 09:33 Address Modify/Delete Reply

    서울에 이런곳도 있군요..밤골마을 잘 보고갑니다..

  2. Favicon of https://efreelog.tistory.com BlogIcon 옹리혜계 2009.09.01 09:33 신고 Address Modify/Delete Reply

    아...
    올려주셨군요...
    감사합니다 ^^

  3. Favicon of https://egrim.tistory.com BlogIcon 이그림 2009.09.01 09:36 신고 Address Modify/Delete Reply

    이런길은 그냥 냅두면 좋은데..
    꼭 빌딩이나 아파트가 들어서야 되는지..
    넘 이쁘고 정겨운 골목입니다

  4. 2009.09.01 09:50 Address Modify/Delete Reply

    비밀댓글입니다

  5. Favicon of https://dongnae.tistory.com BlogIcon Sun'A 2009.09.01 09:52 신고 Address Modify/Delete Reply

    정말 따뜻한 풍경인데..
    저도 이런풍경들을 많이 담아두거든요~
    잘보고 갑니다..
    좋은날 되세요^^

  6. Favicon of http://cafeparis.tistory.com BlogIcon CafeMaster 2009.09.01 10:04 Address Modify/Delete Reply

    서울에 이런 곳이 있다니 놀라울 따름이에요.
    가신 길, 저도 한 번 들러봐야겠어요. ^^
    잘 보고 갑니다.

  7. Favicon of https://hongman111.tistory.com BlogIcon 홍E 2009.09.01 11:14 신고 Address Modify/Delete Reply

    정겨운 풍경이예요... 담에 그려져 있는 그름들도 재미있고...^^;; 요즘 저런 골목길 가본지가 너무 오래된것 같아요..

  8. Favicon of https://oravy.tistory.com BlogIcon 하수 2009.09.01 11:24 신고 Address Modify/Delete Reply

    흠... 옛날엔 동네마다 밤골마을이 있었는데 지금도 있군요.^^

  9. Favicon of https://marketing360.tistory.com BlogIcon 미스터브랜드 2009.09.01 11:26 신고 Address Modify/Delete Reply

    사진이란게 많은 걸 느끼게 해 주는 것 같아요..
    어릴 때 시골에 살았던 분들은 아주 익숙한 동네풍경이죠...
    저런 골목길..담벼락..계단...재개발이니 뭐니해서..점점
    사라지는 모습이 안타깝기도 한데요...잘 보고 갑니다.^^

  10. Favicon of http://hyoya.tistory.com BlogIcon 빛으로™ 2009.09.01 12:22 신고 Address Modify/Delete Reply

    정겨움이 가득 묻어 나네요
    저도 주변에 한번 찾아 봐야겠는걸요

  11. dream 2009.09.01 16:07 Address Modify/Delete Reply

    광주는 벽화 마을이 없답니다 있어도 조금씩 밖에 그려있지 않아요
    그래서인지 조금 삭막하다는 느낌이 듭니다

  12. Favicon of https://flysuperwoman.tistory.com BlogIcon 기분좋아 2009.09.01 23:16 신고 Address Modify/Delete Reply

    참 골목이 느낌 있어요 .
    맘에 들어요. ^^ 후후후

  13. Favicon of http://blog.daum.net/cool2763 BlogIcon 야옹순이 2009.09.02 00:29 Address Modify/Delete Reply

    지붕위에서 데이트를 즐기는 야옹이들^^ㅎㅎ
    생각만 해도 기분 좋아지는 모습 이네요....
    서울 한가운데 이런 마을이 있다는게 보기 좋네요...
    마지막 사진속에 있는 푸른 계단 골목길을
    사랑하는 사람과 거닐면 행복 하겠네요^^

  14. Favicon of https://austasmania.tistory.com BlogIcon 돌돌님 2009.10.08 08:14 신고 Address Modify/Delete Reply

    으앗 - 저 벽화들 정말 좋습니다! 빼꼼히 내다보고 있는 아이는 사진에서 직접 그려넣으셨나 했네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