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용자 삽입 이미지

16강전이 끝난지 2시간여가 흘렀습니다. 우리 선수들 최선을 다했지만  아쉽게도 패하고 말았습니다. 지금까지 잘 싸워주었기에 이번의 패배가 더 안타깝게 느껴지는지도 모르겠습니다.뭐 어쨌든 경기는 패하였지만 좋은 경기를 보여주었기에 만족한 경기였습니다. 16강도 큰 성과이지요. 이번 월드컵을 계기로 2014년에는 좀 더 높은 꿈을 꾸게 되었으니까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이번 경기는 집근처에서 거리응원이 있어 그곳에서 관람을 하였습니다. 8시부터 입장이 이뤄졌는데 좀 늦은 시간, 경기시작 10분 전쯤에 도착을 하였습니다.살짝 비가 내릴 기미를 보이긴 했지만 다행히도 큰 비는 내리지 않았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운동장 전면에 세워진 전광스크린 앞에선 두 분의 이쁜 언니(?)들이 응원가에 맞춰 춤을 추고 있네요.이때까지만 해도 패하리라곤 아무도 생각치 않았을겁니다. 전반 우루과이의 선제골로 1점을 리드당할때까지도 그런 마음을 가진 분들은 아무도 없었을테니까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경기가 시작되면서 서서히 고조되는 분위기...

사용자 삽입 이미지

간간히 비가 내려 가지고 있던 우산을 꺼내어야 하는 상황이 일어났지만  아무도 자리를 떠나진 않았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우리 선수들이 공을 가지고 상대방의 골대로 향할때마다 터져 나오는 함성들....
그렇게 우리는  선수들과 혼연일체가 되어가고 있었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후반 동점골이 터졌을땐 모두 기쁨의 함성을 외쳤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누가 먼저랄것도 없이 일어나 서로 얼싸안으며 좋아라 했지요. 그때까지만해도 분위기 상당히 좋았습니다. 경기도 우리가 리드하는것처럼 보였으니까요.하지만 잘했지만 수비의 헛점이 많은 경기이기도 했던거 같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역전골로 다시 숙연해진 분위기....
이땐 여기저기서 선수를 질타하는 목소리도 많이 들렸습니다.

아쉬움이 많은 경기입니다. 조금만 더라는 아쉬움말입니다. 하지만 선수들 중 아무도 최선을 다하지 않은 선수들은 없었을겁니다. 비로 더 많은 체력을 요함에도 끝까지 최선을 다한 선수들입니다. 그들 때문에 요며칠 행복한 시간을 보냈던거 같습니다.

월드컵, 아직 끝나지 않았습니다. 비록 우리 선수들이 그라운드를 누비는 모습은 더 이상 볼 수 없을진 모르지만 이젠 느긋한 마음으로 다른 경기를 즐기기만 하면 되는 시간입니다.이젠 축구를 축구로 보는 시간이 되겠지요.지금까지 아니였잖아요, 이건 싸움이지.... 꼭 이겨야만 하는 싸움.......^^


사용자 삽입 이미지


Posted by 하늘나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