호미곶이 지금의 모습을 갖추기 오래전 호미곶을 찾은 적이 있습니다.고3을 올라가던 봄방학때였으니깐 벌써 10년도 훨씬 전의 일이네요. 본격적인 수험생이 되기 전에 여행 한번 다녀오겠다고 어머니께 졸라 그렇게 시작된 여행이였습니다. 부족한 여행경비와 어디갈지도 정하지 않은채 충주터미널로 들어섰습니다. 그리곤 곧바로 구룡포행 버스표를 손에 쥐었지요. 제 기억으로는 그때 구룡포란 지명이 주는 뉘앙스가 독특한게 호기심을 자극했던거 같습니다.


여행의 설레임과 두려움
그렇게 어둠이 짙어갈 무렵 구룡포를 도착했지요. 낯선곳에 도착한 흥분과 또 두려움은 어찌나 크던지요. 혼자 여행이 그때가 처음이였으니 다 아실줄 압니다.겨우 여관을 잡아 잠을 청하고 이튿날 무작정 걸어 찾아간 곳이 호미곶이였어요. 호미곶을 가려고 했던건 아니였고 바다를 따라 걷다보니 그곳에 까지 이르게 되었던거 같습니다. 참 먼거리였는데 그땐 어떻게 그곳까지 걸어서 갔는지 지금 생각해보니 신기하기만 합니다.하지만 그때 걸었던 해안도로가 참 예뻤던거 같기도 합니다.


그때의 호미곶은 별다른 시설물이 없고 그저 등대하나 달랑 휑한 해변이 전부였던거 같습니다. 그런데 지금의 호미곶은 참 많이 달라졌지요.1박2일에도 소개되어 그 유명세는 더해졌고, 그로인해 생기는 변화들이 제게는 왠지 낯설게 느껴지기도 합니다. 꽃샘추위가 심했던 그날 제가 찾았던 그 호미곶은 이젠 없습니다.


꽃샘추위로 봄바람이 심하게 불던 그날의 호미곶
지금까지 늘 그때를 상상하곤 했었습니다.
조금은 삭만한 해변을 거닐던 그때의 나, 그 시절에는 다 컸다 생각했겠지만 지금 생각해 보면 너무나 어리기만 했던 나와
홀로 해변을 지키시던 포장마차 할머니께서 건넨 다정한 말 한 마디
매섭게 불던 봄바람까지도
너무도 좋았던 그때의 그 시간을...




하지만 지금은 너무도 많이 변해버렸습니다. 그 변화가 좋다기보단 왠지 거북해지는건 그날의 호미곶에서 느꼈던 그 설레임이 너무도 큰 탓이겠지요. 그래서 이제것 기회가 생겨도 호미곶을 찾지 않았는지도 모르겠네요. 만나는 것보다 기억으로 간직해야할 첫사랑을 만나고 후회를 했던 경험처럼...


그리워하는데도 한번 만나고는 못만나게 되기도 하고 일생을 못 잊으면서도 아니 만나고 살기도 한다.
아사코와 나는 세번 만났다.
세번째는 아니 만났어야 좋았을 것이다.
오는 주말에는 춘천에 갔다 오려 한다. 소양강 가을 경치가 아름다울 것이다.

피천득님의 인연 중에서...


 




호미곶의 눈이 부시게 아름다운 일출
그래도 상생의 손가락 끝에 걸린 일출은 가히 장관이네요.
낡이 훤해지도록 한참을 그곳에 머물렀습니다.
소중했던 옛 여행을 기억을 떠올리며....





다시 시작된 한 주 
모두 좋은 추억으로 기억될 특별한 한 주를 만들어 가시길...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경상북도 포항시 남구 호미곶면 | 호미곶
도움말 Daum 지도

Posted by 하늘나리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Favicon of https://toyvillage.net BlogIcon 라이너스™ 2011.09.26 10:11 신고 Address Modify/Delete Reply

    저도 예전에 다녀왔던곳.^^ 정말멋진곳이죠~
    행복한 월요일 아침되세요^^

  2. Favicon of https://sophism-travel.tistory.com BlogIcon 무념이 2011.09.26 10:26 신고 Address Modify/Delete Reply

    역시 멋진 호미곶 이군요...일출을 보려면...어떻게 와이프를 일찍 깨우냐가 관건이군요~ ㅎㅎㅎ

  3. Favicon of http://blog.daum.net/sinbihea BlogIcon 은이엽이아빠 2011.09.26 10:39 Address Modify/Delete Reply

    다섯 손가락에 다섯마리 갈매기? ...
    흔치 않은 풍경이네요....
    잊지 못할 여행의 추억을 저도 간직하나 생각해 봐야겠어요...^^

  4. Favicon of https://yongphotos.com BlogIcon 용작가 2011.09.26 10:46 신고 Address Modify/Delete Reply

    갈매기가 앉아있는 모습이 인상적입니다^^ ㅎㅎ
    즐감하고 가요~ 행복한 한 주 되세요~*

  5. Favicon of http://blog.daum.net/cola1018 BlogIcon 바람될래 2011.09.26 11:01 Address Modify/Delete Reply

    올해 1월1일에 한번 가보곤 못가봤네요..
    해뜨는것도 보지도 못하고
    사람들한테 치이다가 왔는데
    저도 가끔 생각나는곳입니다

  6. 표야 2011.09.26 13:08 Address Modify/Delete Reply

    어제 변산여행을 하고 돌아 왔습니다,
    친한 지인께서 포항으로 돌아서 집에 가라고 하시던데,,,
    너무 멀리 돌아서 오니,,,미안하지만 사양했어요,,
    하늘나리님의 사진을 보니,,
    마구 달려가고 싶습니다,
    꼭,,시간내서,지인도 볼겸,저도 다녀올께요,^^
    저두 저,,손 무척 보고 싶답니다,^^
    아,,저는 어제 오늘 길에..일몰을 봤습니다,
    하늘나리님 사진만큼 멋진,,일몰을 봤네요^^

  7. Favicon of https://daoloth.tistory.com BlogIcon 에바흐 2011.09.26 13:43 신고 Address Modify/Delete Reply

    예술이 따로 없슴돠..ㄷㄷ

  8. Favicon of https://no-ebay.tistory.com BlogIcon 노이베이 2011.09.26 13:50 신고 Address Modify/Delete Reply

    저 손... 꽤 무시무시하네요^^
    사람도없고 한적하니
    좋은여행되셨겠어요~
    부럽네요!!

  9. Favicon of https://borisu1004.tistory.com BlogIcon 누리나래 2011.09.26 15:00 신고 Address Modify/Delete Reply

    역시 일출은 동해가 최고인듯 하네요..저는 서해쪽에 살아서 동해바다만 보면 새로운 느낌이 듭니다.

  10. Favicon of https://think-5w1h.tistory.com BlogIcon 학마 2011.09.26 23:22 신고 Address Modify/Delete Reply

    손가락에 걸린 해가 일품입니다. ㅎㅎ

    저도 어릴적 다녔던 곳을 다녀보고 싶은 마음이 생깁니다.

    잘보고 간답니다.

  11. 다육이머슴 2011.09.27 06:05 Address Modify/Delete Reply

    예쁜 추억이 있어 아름다움이 더하여 지겠지요!!!!
    사진이 넘 아름답습니다....
    저는 언제쯤이 되야 접할수 있을까? 아련하기만 하네요...
    오늘도 안전운전하셔요!!!!

  12. Favicon of https://greenetwork.tistory.com BlogIcon 안달레 2011.09.27 06:48 신고 Address Modify/Delete Reply

    마지막 사진이 눈에 확 들어오지만 전체적으로 사진 실력이 좋으시네요..
    부럽습니다. ㅎㅎ 포항 부산이 아직 가보지 못한 곳들인데..
    사진을 보니까 호미곶을 꼭 한번 가보고 싶어졌습니다.!!

  13. Favicon of https://bkyyb.tistory.com BlogIcon 보기다 2011.09.27 13:45 신고 Address Modify/Delete Reply

    아름다운 일출에 제 마음도 호미곶으로 달려가네요.
    옛모습을 간직한 채로 놔두는게 좋으련만,
    어쩐 일인지 우리나라는 대부분 알려지기만 하면 온통 개발을 해놔서...
    특히나 저런 기념관들은 볼 것도 없이 자리만 차지하는 경우도 많고 말이죠.

  14. 2011.09.28 10:45 Address Modify/Delete Reply

    비밀댓글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