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으로 그리는 한 해
여름






대관령 양떼목장의 아침



안개에 가려 희미한 형체뿐이지만
소중한 사람들과 함께라 의미 있던 시간 ,




Posted by 하늘나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