콩알이와 동거하기 백 열 일곱번째 이야기
나이스캐치!



저희 집에 다녀가는 식구들이 간혹 콩알이와 제가 친하지 않은 것 같다고 이야기를 해요.
그도 그럴것이 낯선 사람이 오면 녀석의 행동이 단 둘이 있을때랑은 사뭇 달라져요. 제가 불러도 오지 않고 놀려고 해도 구석에 숨어 나오지 않으니 처음 보는 사람들은 그렇게 보일수도 있겠다 싶어요. 뭐 낯선 사람에 대한 경계가 유별난 고양이들의 습성이라 충분히 이해는 가지만 저도 가끔 서운할때가 있어요. 녀석이 얼마나 애교가 많고 다정한 녀석이라는 걸 자랑하고 싶은데 녀석은 그런 모습을 제 앞에서만 보여주니 말이예요.




하지만 단 둘이 되면 태도가 180도 돌변
가끔 부담될 정도로 귀찮게 구는 녀석이입니다.

콩알이 녀석은 장난끼가 많은 녀석이예요.
이쯤 크면 엉덩이가 무거워진다고 하는데 요즘도 집안을 전속력으로 뛰어다니는 걸 즐기고 그것도 심심하고 같이 놀자고 졸라대기 일쑤입니다. 그 중 녀석이 가장 좋아하는 놀이가 제가 던져 준 쥐 잡기 놀이예요. 강아지놀이로 따지자면 원반 물어오기쯤 되겠네요. 컴퓨터 앞에 앉아 있으면 녀석이 쥐인형을 물고와 제 앞에 놓고는 멀리 떨어져 던져주기를 기다리는 녀석입니다.


그래서 던져주면 이렇게 뛰어올라 인형을 잡아챕니다.
뭐 대부분은 놓치지만 가끔 한방에 잡을때도 있어요.



이번에는 안타깝게 놓쳤습니다.



그래도 이렇게 물고 제 앞으로 다가오는데요.





물고 온 쥐를 제 앞에 떨어트리고는 다시 던져 달라는 표정을 지어요.



그리고 제가 던지는 시늉을 하면 또 저렇게 달려가 서 있습니다.



콩알!
이번에 잘 잡아



하지만 이번에도 실패



실망한 표정(?)으로 걸어오는 녀석,



물어 온 쥐를 내려 놓기가 무섭게 또 달려가 앉았습니다.

이번에 실수하지 않을거얌!

저 비장한 표정,



그렇게 던진 쥐를 향해 뛰어 오르는 녀석,
이번에는 어떻게 될까요?



아싸!
잡았다.


짝짝짝
콩알!
나이스 캐치
정말 잘했어,



한동안 힘을 쓴 녀석, 힘들었는지 바닥에 누워 버리는군요.

콩알!
힘들면 이젠 그만할까?

아니예염,
아직 끄떡없다는.....


이 놀이를 하면서 한번도 녀석이 먼저 그만두지는 않은 것 같아요. 제가 지쳐 두 손을 들게 되지요. 아직 뭐 어린나이라 체력은 저보다 훨 좋으니 어쩔 수 없는 일이겠지요. ㅋ 


강아지들만의 놀이라 생각했던 공놀이 고양이랑도 가능해요. 이쯤되니 또 하나 도전하고픈게 생기는데요. 고양이랑도 강아지처럼 산책이 가능해졌으면 하는 바램, 이건 정말 꿈으로만 간직해야 할 소원이겠지요. 그럴수만 있다면 정말 좋을텐데 말이예요.





Posted by 하늘나리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벼리 2012.04.14 09:26 Address Modify/Delete Reply

    우와~~~~최고의 순간포착입니다.

  2. Favicon of https://sanejoa70.tistory.com BlogIcon 하 누리 2012.04.14 09:43 신고 Address Modify/Delete Reply

    우와.. 번지점프력이 대단하네요..
    순각의 찰칵을 어찌 그리 잘하셨을까요~~

    하늘나리님 제가 포스팅한개 하나 있는데요 발행은 되었는데 주소가 잘 못 되었거나 삭제 되었다고 나오는데요 그건 왜 그런걸까요? ㅠㅠ 블로그에서는 보이는데요,, 주소 뷰에서는 잘못된 주소라고
    티스토리 너무 어려워요 조금만 잘못하면 이상하다고 그러구요,, 힝..징징 대다가 갑니다. ^^

    즐거운 주말 보내세요 ^^

  3. 개코냐옹이 2012.04.14 21:27 Address Modify/Delete Reply

    콩알 날렵하니 넘 깜찍해염.^^*

  4. BlogIcon 붕붕 2012.04.14 22:03 Address Modify/Delete Reply

    콩알이 너무 예쁘네요.집앞부터 천천히 데리고 돌아다녀 보세요.숨었다 나오고 딴데 있다 후다닥 거리지만 절대 주인과 떨어져 다니지 않습니다.주위게 길고양이들이 저마다의 구역을 나눠 각자의 나와바리(?)가 있지만 천천히 고양이와의 산책이 익숙해 지면 고양이끼리,약간의 투닥거림이 있으면 또 알아서 구역이 설정됩니다.그리고 암고양이는 아무래도 인기가 좀 있죠..

  5. BlogIcon 만이 2012.04.14 22:47 Address Modify/Delete Reply

    우리 고양이랑 콩알이랑 성격이 비슷하네요 ㅎㅎ 가족들과 있을 때는 뻔뻔하리만치 까불인데요, 다른사람들 오면 숨어버리고 겁쟁이가 되더라고요ㅋㅋ 공놀이하는 것도 콩알이 노는것 처럼 놀아요~음... 산책은
    시도해봤는데요. 리드줄 목에 걸었더니 바로 구르기 하더라고요. 산책은 포기했어요

  6. BlogIcon 다육이머슴 2012.04.15 05:10 Address Modify/Delete Reply

    와우 멋지다...서로의 교감이 넘 이쁩니다....
    봄향기 가득한 즐거운 주일 되시와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