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요일 오후 낮에 눈이 오고 풀린다던 날씨는 좀처럼 풀리지 않고 있습니다. 날씨가 추운탓일까요? 어제 제가 간 북촌한옥마을엔 사람을 거의 찾아볼수가 없더군요. 북촌아래에 있는 삼청동거리엔 추운 날씨임에도 사람들이 제법있었는데 말입니다.  인적이 없던 거리에 중절모를 멋지게 눌러쓴 외국인아저씨께서 지나가십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왼손에 서류뭉치를 끼고 오른손으로는 디카를 잡고 계십니다.한참을 저 곳에서 아랫쪽을 바라보고 계십니다.
그리고는 사진을 찍곤 어디론가 사라져버렸지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저 분이 서 계시던 자리에 저도 한번 서보았습니다. 그 외국인은 아래사진의 거리를 한참동안 바라보고 계셨던것입니다. 이곳에서 제일 아름다운 거리입니다. 한옥의 멋드러진 기와와 앞의 고층건물이 대조를 이루는 독특한 풍경이 인상적인 곳입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일본인 할아버지와 할머니께서 올라오고 계십니다. 한옥의 돌담앞에서 사진을 몇장 찍으시고는 내려가십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이곳에서 사진을 찍고 가셨습니다. 나무창틀과 흰색 창호지가 아름다운곳입니다. 겨울인데도 녹색잎을 그대로 유지한채 서 있는 나무는 황량한 이거리에 생기를 불어 넣어 줍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소나무도 한옥과 정말 잘 어울립니다. 앙상한 나무가지와 담장도 너무 잘 어울립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나무로 된 대문도 한옥마을의 대표적인 볼거리일듯합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저 아래 한무리의 일본인 단체 관광객들이 몰려옵니다. 모두 아주머니들입니다. 한옥마을의 정겨운 풍경에 연신
놀란눈을 하고 쳐다봅니다. 사진도 여러장 찍으시고.....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10분정도 이곳에 머무르다 가신듯합니다.  우리가 찾지 않는 썰렁한 거리 무엇이 볼게 있어 오래 머무르겠나 싶습니다. 오늘 제가 이곳에서 본 사람들이 대략 이정도입니다. 일본인 부부와 단체관광객 그리고 서양인할아버지..
 한무리를 또 보았습니다. 이곳에까지 차를 몰고 올라와서는 더 이상 갈데가 없음을 알고는 차를 어렵게 돌려 나가신 여인인듯한 사람...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진찍으시는 분들이 자주 찾는 곳인데 오늘은 날씨가 추워 오지 않나봅니다. 이쯤되면 카메라를 든 사람들이 나타날만도 한데 말입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인사동이나 삼청동 고궁들이 외국인들과 한국사람들이 많은 것과는 대조가 됩니다. 우리의 한옥이 잘 보존되어 있는 이 거리 우리가 찾지 않는다면 외국인들의 발걸음도 뜸해질것입니다.나라의 문화는 유적지와 문화재뿐만이 아니라 그곳에 사는 사람들도 포함되는 것이니까요. 어찌보면 그곳에서 호흡하는 다양한 사람들이야말로 그나라의 진정한 문화가 아닐까생각합니다.


Posted by 하늘나리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Favicon of https://ipad.pe.kr BlogIcon 장대군 2008.12.08 16:08 신고 Address Modify/Delete Reply

    사실 북촌은 사진 찍는 분들이 한 두번씩 다녀가는 곳이긴 한데 정통 한옥을 많이 개조도 하셔서 전통적인 모습을 찾기가 쉽지 않습니다. 말씀하신 것처럼 우리가 찾지 않으면 외국인들도 찾지 않게 될거란 생각은 동감하구요. ^^ 사진 잘 봤습니다.

    • Favicon of https://paraddisee.tistory.com BlogIcon 하늘나리 2008.12.08 16:53 신고 Address Modify/Delete

      그나마 이정도 남아있는것도 다행이라는....^^

      어느때부턴가 재개발이란 명목으로 전통가옥은 자취를 감춰버린지 오래되었지요.

      무조건 새로운것이 좋은건 아닌데 말입니다.

  2. Favicon of http://cafe.daum.net/canm16 BlogIcon 월천이한윤 2008.12.12 05:09 Address Modify/Delete Reply

    저도 서울에 살면서 가보지 못한 소중한 거리를 소개 받고 기뻐합니다. 감사합니다.
    더 늦기전에 우리 내자와 함께 하늘니리님이 소개해 주신 곳을 향하여 보려고 마음먹고
    고맙게 생각합니다. 감사합니다. 행복하십시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