콩알이와 동거하기 이백 예순 일곱번째 이야기
가을 히치하이커,
이보게 나 좀 태워 줄텐가?



첫눈이 내렸으니 이젠 누가 봐도 가을을 떠나 보내고 겨울을 맞아야 할 순간인 것 같아요.
하지만 아직 마음 한 구석엔 가을을 놓지 못한 건 저뿐만은 아니겠지요?
콩알이도 아직 가을을 보낼 준비를 하지 못한 모양이예요.
이젠 창을 열기에는 부담스럽지만 콩알이는 아직 창문 앞을 서성이며 보채는 날이 많습니다.
그러다 창을 열면 창 앞에 앉아 이렇게 늦은 가을을 즐기고 있지요.
그러기엔 추운 날씨인데도 말이예요.







창문앞에 앉아 그루밍 하는 녀석의 사진에서 얻어 걸린 장면들,
이건 마치
히치하이킹을 위해 손을 든 모양,
콩알이는 가을 히치하이커라고나 할까요.ㅋ







콩알!
지금 뭐하고 있는거야????




















콩알이의 가을 히치하이킹,







하지만, 쉽지 않은 모양이예요.







콩알,
짐 가면 나와는 내년이나 만날텐데 정말 가야겠어??????ㅋ







응,
추운 겨울은 정말 싫어,







하지만 몇 십 분의 노력에 불구하고 녀석의 히치하이킹은 성공하질 못했어요.ㅋ




콩알,
가지말라는 하늘의 뜻인 것 같아,
포기하고 나랑 백년 만년 같이 살자, 응???






예전에 읽었던 책 속에 이런 구절이 있었어요. 뻔한 이야기이긴한데 그럼에도 인상이 깊어 아직도 기억을 하는데,



 와인 젤리는 어린 시절 내가 제일 좋아하던 사탕이었고, 오늘날까지도 나는 오랜 자동차 여행을 하거나 걷기를 할 때 와인 젤리를 사곤 한다. 그런데 한두 개의 빨간색이나 검은색의 와인 젤리를 사려면 열개 남짓한 초록, 주황, 노랑 와인 젤리들을 함께 사야 하는 문제가 있다. 아무도 주황이나 초록이나 노란 것들을 좋아하지 않는다. 그냥 참아줄 뿐이다. 아무도 그것들을 먹고 싶어 하거나 그 풍미를 즐기지 않는다. 와인 젤리는 빨강과 검정이 최고라는 것을 누구나 안다,


그런데 빨강과 검은 와인 젤리만 담긴 팩이 나왔어요.


빨갛고 까만 와인 젤리만이 든 팩을 손에 쥐자 꿈만 같았다, (중략) 그러나 우리가 걷는 중에 매우 이상한 일이 일어났다. 우선 우리는 그 젤리들을 짭짭거리며 맛있게 씹었다, 그리고는 2마일 더 걷고는 더 이상 그것들을 먹지 않았다. 그 대신 초코릿을 좀 먹거나 물을 마셨다. 그날 하루를 마칠 때 내 배낭에는 검고 빨간 와인 젤리가 열두 패킷이 남아 있었다. 그러나 다른 과자들은 모두 다 먹어치우고 없었다. 집으로 차를 몰고 돌아올 때 진리 하나가 내 머리를 쳤다. 내가 빨갛고 검은 와인 젤리를 좋아했던 까닭은 주황, 초록, 노랑 젤리들 때문이었음을 깨달은 것이다.


내 생각에 그것이 요점이다. 인생에서 바라는 것에 대해 주의할 필요가 있다. 꿈꾸던 것처럼 굉장하지 않을 수 있기 때문이다. 올바른 태도를 가지면, 나쁜 부분들이 늘 그렇게 나쁘기만 하지는 않을 것이며, 그것들이 실은 우리가 좋은 부분들을 즐길 수 있는 이유가 되어 준다는 것이다.



알았어,콩알?
추운 겨울이 있기에 봄이 아름다울 수 있는 거란걸>잉?
그러니 견뎌,






못말리는 콩알,ㅋ




Posted by 하늘나리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Favicon of https://yudori.tistory.com BlogIcon 유도리상 2012.11.15 08:21 신고 Address Modify/Delete Reply

    귀여운 사진에 웃다가 마지막 책구절에 감동받네요^^
    왠지 깨달음까지 있는 좋은 글 잘 봤습니다~

  2. Favicon of https://friendcjjang.tistory.com BlogIcon 은이c 2012.11.15 08:47 신고 Address Modify/Delete Reply

    하늘나리님~~ ^^
    콩알이가 며칠사이에 또 큰거같은데요~? ㅋㅋㅋ
    귀여운건 여전하네요~ ㅋㅋ
    날이 추워졌어요~~감기조심하시고용~~좋은 하루 보내세염^^

  3. 알콩이 2012.11.15 09:29 Address Modify/Delete Reply

    콩알아 어다 가지말고 니네 주인님이랑 백만년 살으렴.ㅎㅎ

    맞아요..나쁜 부분들이 또 지나고 겪고 하다보면 그리 나쁘지만은 않다는거..

  4. Favicon of http://lanxesskorea.co.kr/105 BlogIcon 포카리스 2012.11.15 09:59 Address Modify/Delete Reply

    잘보고 추천 누르고 갑니다. 좋은 하루되세요 ^ ^

  5. 갑을병정 2012.11.15 10:20 Address Modify/Delete Reply

    아~ 가을이였군요.
    바쁜척 하다보니 계절이 지나가는 것도 모르고요.
    하늘나리님 글과 콩알이 보고 알았습니다.
    계속 좋은날만 되셔요.

  6. Favicon of https://bkyyb.tistory.com BlogIcon 보기다 2012.11.15 15:37 신고 Address Modify/Delete Reply

    냥이들이 본능적으로 가을빛을 좋아하는 거 같네요.
    귀여운 콩알이의 가을앓이와 인생에 대한 좋은 글귀 잘 봤습니다.^^

  7. Favicon of https://junke1008.tistory.com BlogIcon mami5 2012.11.15 20:35 신고 Address Modify/Delete Reply

    콩알이도 가을 타는 듯합니다..^^ㅋㅋ
    언제봐두 눈은 매력적이네요..^^

  8. 다육이머슴 2012.11.16 05:18 Address Modify/Delete Reply

    콩알이도 가을 여행을 하고 싶은가 보다....
    좋은 글과 함깨 하루를 시작합니다....감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