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용자 삽입 이미지

휴가를 끝내고 일상으로 돌아온지 며칠이 지났는데 아직도 휴가 후유증에 시달리고 있나봅니다. 요즘 힘도 빠지고 의욕이 나지 않네요. 마냥 휴가때의 여유로운 시간이 그리울 뿐입니다. 라디오에선 아침부터 휴가인파로 영동고속도로가 막힌다는 교통정보가 있었습니다. 그 방송을 들어서인지 아침부터 일은 손에 안잡히고 그저 떠나고픈 마음뿐이였습니다.

지난 주에 갔던 다대포의 바닷가를 떠올려봅니다. 이른 시기였는지 한산한 바닷가에는 저 혼자뿐이였습니다. 잔잔한 파도와 햇살이 좀 따가웠지만 불어오는 바닷바람에 그리 덥지 않게 느껴지는 하루였습니다. 그곳에서 잠시 시간을 보낼때 본 갈매기떼의 모습입니다.갈매기들의 울음소리마저도 그리 시끄럽게 들리지 않습니다.오히려  여행의 기분을 느끼게하여 더 좋았습니다.갈매기들이 모여 앉아 해 바라기를 하는 모습을 가까이서 보기 위해 다가가봅니다. 제가 다가가면 날아 올랐다가 바로 제 뒤쪽으로  내려 앉고,그 녀석들 담으며 그렇게 시간을 좀 보냈습니다.

갈매기떼로 인해 다대포의 분위기는 마치 어느 조그만 어촌마을의 평화로운 분위기를 연출하고 있습니다.근처 식당에서 나온 생활쓰레기만 없었다면 좋았을텐데 살짝 아쉬운 생각이 들었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시간은 정말 빨리 가네요. 벌써 토요일입니다. 이번 주말은 좀 바빠질거 같습니다. 오전에 잠깐 회사들렸다가 오후에는 망원렌즈보러 용산도 나가봐야하구 지난달 말에 위드블로그에 신청한 서적중에 선정된 것이 있는데 마감은 코앞인데 아직 다 읽지도 못하고 있습니다. 이번주 바짝 신경좀 써야겠습니다.

누군가는 휴가에서 복귀하여 일상의 생활을 또 누군가는 이제 막 휴가를 떠나는 들뜬 주말일듯합니다.어떤 주말의 시작이든 모두 행복하고 즐거운 주말 보내시기 바랍니다.

Posted by 하늘나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