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용자 삽입 이미지

오늘도 길냥이 한마리가 골목길을 어슬렁거립니다.  제가 가까이 다가온 걸 알고는 잠깐 멈춰 뒤를 돌아봅니다. 저도 그 자리에 멈춰섰습니다. 제가 더 이상 다가가지 않자 다시 걸음을 내딛습니다. 저도 한발작 다가가 봅니다.
그렇게 길냥이와 거리를 좁히지 못하고 그 거리를 유지하고 이녀석을 따라가 봅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계단을 오르던 이 녀석 따라오는 제가 못마땅한지 잠시 멈춰서곤 저를 빤히 쳐다보는군요. 저도 그 자리에 멈춰 딴짓을 하고 이녀석을 곁눈질로 쳐다봅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그리고는 그 자리에 앉아서 저를 쳐다보고 있습니다. 제가 쳐다보면 딴짓하는 척하다가 제가 눈을 돌리며 저를 관찰하는 듯합니다. 그렇게 멀리 떨어져서 눈싸움을 즐기고 있습니다. 그렇게 되면 이녀석에게 조금더 다가갈 수 있는 관계가 형성이 됩니다. 아주 천천히 성급히 다가가면 이 녀석은 또 달아날 것입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아주 가까이 다가왔습니다. 이제 이녀석은 제가 위협상대가 아닙니다. 냥이들은 사람의 감정에 제일 잘 이해하는 동물입니다. 주인의 말이나 행동으로 그 사람의 기분까지 안다고 하네요. 이녀석 다른 곳을 보지만 제가 무얼 하는지 아님 내 기분까지 헤아리고 있을지도 모는다는 생각이듭니다.이건 너무 오번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오늘도 이 녀석과의 교감이 생겼습니다.길냥이에 대해 조금 더 알아가는 시간이기도 하였습니다. 하지만 알면 알수록 이해할 수 없는 것이 고양이라는....^^

고양이에 대한 명언_
고양이는 한 사람을 자기가 감당하기 힘들 정도로 사랑한다. 하지만 그들은 너무나 지혜롭기 때문에 그것을 밖으로 완전히 드러내지 않는다."
-메리 E. 윌킨스 프리맨-

고양이를 한 번이라도 키워본 사람은 고양이들이 자기에게 정해진 사람에 대해 얼마나 엄청난 인내심을 갖고 있는지를 잘 알고 있을 것이다.
-클레블랜드 아모리-

2009/02/03 - [길을 잃은 생명] - 길냥이를 대하는 우리의 자세 2
2009/02/02 - [길을 잃은 생명] - 길냥이를 대하는 우리의 자세



Posted by 하늘나리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지나가는이 2009.02.06 11:16 Address Modify/Delete Reply

    잘봤어요..ㅎㅎ 고양이 좋아요.. 근데 절 쳐다보면 무서워요 ㅜㅜ

    • Favicon of https://paraddisee.tistory.com BlogIcon 하늘나리 2009.02.06 11:45 신고 Address Modify/Delete

      ㅋㅋㅋ

      그럴땐 살짝 눈을 마주보지 말고 고개를 살짝 돌려보세요.

      그럼 님께 호기심을 가지고 다가올지도 모른다는...^^

  2. Favicon of https://emmaemma.tistory.com BlogIcon 엠마엠마 2009.02.06 11:22 신고 Address Modify/Delete Reply

    아 이쁜아이네요:)
    동네에서 종종 길고양이들을 보는데,
    겁이 어찌나 많은지.. 시간을 들이지 않는이상 너무 힘들어요ㅠㅠ

  3. Favicon of https://toyvillage.net BlogIcon 라이너스™ 2009.02.06 11:37 신고 Address Modify/Delete Reply

    이뻐요...
    생명을 기른다는건 제겐 아직 부담스럽지만...
    가만히 지켜보면 참 이쁜듯해요^^

  4. Favicon of http://owlbear.pe.kr BlogIcon 아울베어 2009.02.06 14:28 신고 Address Modify/Delete Reply

    이 포스트에 너무 감명을 받아서 바로 RSS 등록했어요 :)
    집에서 뒹굴고 있을 우리 루이도 절 저렇게 그윽하게 바라볼 때가 있는데...
    철 없는 주인은 그냥 무신경하고 냉정하다고 여겨버렸네요. 앞으론 잘해줘야겠어요.

    • Favicon of https://paraddisee.tistory.com BlogIcon 하늘나리 2009.02.06 14:40 신고 Address Modify/Delete

      감사합니다.

      딴짓을 하는 듯해도 쥔장이 뭘 말하는지 다 듣고 있답니다. 무심한듯 있는듯 없는듯 그것이 냥이의 진정한 카리스마..^^

  5. 히히힐 2009.02.06 19:38 Address Modify/Delete Reply

    포스트 잘 봤습니다.
    저도 고양이가 너무 너무 좋아서 키우고 싶은데..
    냥이가 죽을 때 그 감정을 감당 못할까봐 무서워서
    못 키우고 있네요 ㅠ

  6. Favicon of http://www.windarea.com BlogIcon 더공 2009.02.07 08:24 Address Modify/Delete Reply

    길냥이들 사진을 보면 길냥이들보다 사진을 담아내는 분들이
    대단하다는 생각이 들어요.

    저는 전부 심령사진으로만 찍히던데..ㅜ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