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제는 종일 비가 내리는 하루였습니다.
다행히 주말인 오늘은, 바람이 불긴 하지만 화창한 날씨입니다.
어제 비로 세상은 한층 더 봄에 걸맞는 풍경으로 변화하게 될 것입니다.
아직은 삭막하기만 했던 산속까지도 봄의 기운이 뻗어 나가겠지요. 
아침에 일어나 바라 본 앞산도 어제까지와는 사뭇 다른 느낌입니다.
연한 초록빛이 보이기 시작하고 드문 드문 산벚꽃, 진달래의 분홍빛이 보이기 시작합니다.
 



가물었던 대지에 내리는 생명수 봄비
예전이면 무엇보다 반가운 소식일텐데 올해는 반가움보다 걱정이 앞서는게 사실입니다.
그렇다고 손을 놓을 수 없으니 그저 아무런 문제가 없었으면 하는 바램으로 계속해 나갈 수 밖에 없습니다.

노지에 심었던 배추..
그동안 비닐속에 있던걸 꺼내 놓은 작업을 비가 오기 전 마쳤습니다.
비를 맞아야 제대로 커 나갈테니까요.



 
별 기술없이 단순한 노동...
마음은 편한데 허리를 숙이며 한나절을 하고 나면 어찌나 힘이 드는지요.
정말 힘들더라구요.
일을 하다 가끔 어머니 생각이 드는 요즘입니다.
요즘은 기계화로 많이 편해졌다지만 그래도 저에게는 힘이 드는 농사일인데, 어머니께서는 아무 내색없이 지금까지 어찌 해 오셨는지 죄송스럽고 감사한 마음을 가지게 되는것 같습니다.올해는 농사일에서 손을 놓았지만 그래도 가끔 힘들어 하는 막내아들을 위해 당신이 대신 하시겠다고 나서기도 합니다. 부모에게 자식은 그런 존재인가 봅니다. 

 

 



하지만 모든 것이 힘든것만은 아닙니다.
일을 하며 보는 이 농가적인 풍경에 매료되기도 합니다.
 



그런데 안타깝게도 나무뒤의 저 집들은 모두 빈집입니다.
아늑한 풍경이긴 한데 또 농촌의 현실이 보여지는 모습이고 합니다.
귀농을 위해 농촌으로 돌아오는 사람도 많지만 그보다 더 많은 수가 농촌을 떠나고 있습니다.




저 하얀 비닐밑에 숨어 있는 배추를 모두 꺼내 놓아야 하는데...
딴짓이나 하고 있는 저는 아직 농부라고 하기엔 부족하지요.
옆에서 지켜보는 형 또한 못 미덥기는 마찬가지일겁니다. ㅋㅋ
그래도 바로 일을 시작해 시간안에 모두 끝마치긴 했습니다. 



날짜가 어찌나 빨리 흘러가는지요.
벌써 주말이 시작되었습니다.
모든님들 즐거운 주말 보내시기 바랍니다.
 


  초보일군의 귀농일기 그 스물다섯번째 이야기....


Posted by 하늘나리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Favicon of http://Blog.daum.net/kyotostory BlogIcon Meryamun 2011.04.23 12:10 Address Modify/Delete Reply

    비가 와서 다니기힘들었지만 요즘 가물다는 소식을 듣은터라서 단비라고 생각했습니다.
    비가 촉촉히내려 일년농사 준비하시는 분들에게는 무척 반가웠을것 같아요.

  2. Favicon of https://miss1052.tistory.com BlogIcon 알콩이♡ 2011.04.23 12:24 신고 Address Modify/Delete Reply

    정말 요즘에 시골가면 빈집이 너무 많더라구요..
    안타까운 일이죠~~
    농촌을 떠나는 사람들을 탓할 수도 없는거구요..
    암튼 우리 농산물 열심히 먹어줘야겠어요~~
    올해 농사 잘 지으시길 기도해요 나리님.^^

  3. Favicon of http://garden0817.tistory.com BlogIcon garden0817 2011.04.23 13:04 신고 Address Modify/Delete Reply

    잘보고갑니다 좋은하루되세요~!

  4. Favicon of http://blog.daum.net/zjaal0515 BlogIcon 컴미 2011.04.23 13:21 Address Modify/Delete Reply

    안녕하세요.. 하늘나리님..
    아.. 농사일 하면서 보는 풍경도 멋진데요..
    행복한 주말 보내세요.. 하늘나리님~~~

  5. Favicon of https://yeogangyeoho.tistory.com BlogIcon 여강여호 2011.04.23 17:49 신고 Address Modify/Delete Reply

    어릴 적 제가 살았던 동네도 당시에는 20여 가구가 살았는데
    지금은 달랑 2집 뿐입니다.
    제가 살던 집도 그대로 빈집으로 남아있더군요...
    언젠가 그 집으로 다시 돌아가야지 하는 생각을 하곤 합니다.

    하늘나리님,
    건강한 주말, 행복한 주말 보내십시오

  6. Favicon of http://blog.daum.net/yings BlogIcon 보라 2011.04.23 20:31 Address Modify/Delete Reply

    농사일이 많이 힘들죠! 아직은 서툰가봐요~~ㅎ
    동네가 많이 한적하네요~~ 사진상으로는 참 목가적이고
    좋은데 하우스를 보니 일거리가 많군요~~
    휴일 잘 보내시길 바래요~^^

  7. Favicon of http://blog.daum.net/parismadame BlogIcon 파리아줌마 2011.04.23 22:38 Address Modify/Delete Reply

    즐거운 주말 보내세요^^

  8. Favicon of http://magiclucifer.tistory.com BlogIcon †마법루시퍼† 2011.04.23 23:57 신고 Address Modify/Delete Reply

    보람되었던 시간에 감사드립니다.

  9. 대한모 황효순 2011.04.24 09:58 Address Modify/Delete Reply

    우와~~
    저리 넓은 밭에 배추를 많이도 심으셨네요.^^
    예쁜 배추가 쑥쑥 자라겠죠~ㅎㅎ
    진짜 맛있겠다~^^;;

  10. Favicon of http://mongdi.tistory.com BlogIcon 조똘보 2011.04.24 10:26 신고 Address Modify/Delete Reply

    현대의 자본주의 사회에서는 농촌에서 벌이를 할 수 있는 일이 한정되어 있기 때문에 떠나기 싫어도 떠날 수 밖에 없는 현실이 있습니다. 한 집에 아들에 셋이면 그 중 하나는 농업을 물려 받는다쳐도 나머지 둘은 도시로 나가야 밥 벌어먹을 수 있으니까요. 저도 어릴적 살던 시골로 정말 돌아가고 싶지만 오히려 부모님이 그런 건 더 싫어하십니다.

  11. 빈배 2011.04.25 10:50 Address Modify/Delete Reply

    배추꺼내시며 잔잔한 생각들을 하시는 하늘나리님의 일상을 상상해봅니다^^*

  12. Favicon of http://ssamblog.com BlogIcon 미즈쌤 2011.04.25 16:43 Address Modify/Delete Reply

    한산한 농가 좋지요^^
    하지만 농촌을 떠나는 사람이 많다는 게 씁쓸하네요

  13. Favicon of https://bkyyb.tistory.com BlogIcon 보기다 2011.04.25 18:16 신고 Address Modify/Delete Reply

    자전거타고 시골길을 달리다보면 손보지 않아 허름한 빈집들을 보게 됩니다.
    그곳에서 함께 먹고 자고 꿈을 키웠을 가족들은 어디로 흩어졌을지 생각하는...
    하늘나리님께서 심으신 작물들이 봄비에 쑥쑥 커가길 바랍니다.

  14. 해피트리 2011.04.25 18:25 Address Modify/Delete Reply

    멀리서 보는 아름다움의 이면에는 쓸쓸함도 있다는 걸...
    건강한 봄비라 생각하며
    쑥쑥 자라기를 바랄께요~~

  15. Favicon of https://vibary.tistory.com BlogIcon 비바리 2011.04.26 14:23 신고 Address Modify/Delete Reply

    시골에서 자란 저는 시골 추억이 넘 좋아요..
    비농기엔 그래도 쉴 수 있어서 좋구요.
    매일밤 저는 꿈을 꿉니다
    고향 제주도로 내려가서 한가하게 살고 싶은...

  16. Favicon of https://redtop.tistory.com BlogIcon 더공 2011.04.26 16:11 신고 Address Modify/Delete Reply

    요즘 저렇게 빈집이 많다고 하던데..
    들판 비닐이 마치 강물 같아 보입니다.

  17. 안공 2011.05.12 07:43 Address Modify/Delete Reply

    쉽지 않은 귀농 선택을 축하드리구요.
    전업농으로 꼭 뜻한바 이루시길 빕니다.
    귀한 글들을 정말 소중하게 읽었습니다.

  18. Favicon of http://naltong.tistory.com BlogIcon 날치기통과 2012.01.14 08:35 신고 Address Modify/Delete Reply

    젊어보이시는데 귀농하신건가요!? 대단하시네요!시골에 활기가 넘처날것같네요^^

  19. Favicon of https://sanejoa70.tistory.com BlogIcon 하 누리 2012.03.09 08:58 신고 Address Modify/Delete Reply

    정말 대단 하십니다.
    젊은나이에 귀농을...
    봄동인가요.. 참 달달하고 맛나 보이네요~~
    무언가 체험을 통해서 부모님의 대한 감사함을 저도 늦겨요~~
    공감 100배 하고 갑니다. ^^
    즐거운 금요일 보내시고 주말또한 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