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용자 삽입 이미지

즐거운 주말 보내고 계신가요?
아침부터 봄비가 내려 모처럼 차분하게 여유로운 주말을 보내고 있습니다.가늘고 조용히 내리는 보슬비가 마음을 차분하게 해주는 주말인거 같습니다. 땅위에 부딪히며 내는 빗방울소리도 그 언제보다 청하하게 들리는거 같습니다. 늦은 아침을 먹고 빗속을 걸어봅니다.


나뭇가지밑에도...
앞마당에 걸려 있는 빨래집게는 물론이고....
장독대위까지 봄비에 다녀 갑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나뭇가지와 빨래집게밑에 맺힌 영롱한 빗방울...


사용자 삽입 이미지


빨래집게 뒤로 가늘게 봄비가 내립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움푹 패인 장독뚜껑위에는 봄비가 담겨 있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처마끝에 맺혀 있던 빗방울이 떨어져 땅에 부딪히는 소리는 제법 크게 들립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땅밑에 자라는 잡초는 이미 어느정도 자라 있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비닐 하우스안에서 자라고 있는 배추모종들...
일주일만 있으면 밭에 내어 놓아도 될듯싶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하우스 천장에 맺힌 물방울....


사용자 삽입 이미지


집앞 화단에도 봄비가 내립니다.
이 봄비로 땅속에 잠자고 있던 화초들도 조만간 세상밖으로 나오겠지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밤나무에 맺힌 빗방울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아직 매달린 잎파리가 꼭 가을속에 있는듯한 착각을 불러 일으킵니다.
봄비가 내리는 주말, 빗속을 걸으며 담은 차분한 느낌의 스냅사진들입니다.


다행히 오후에는 비가 그친다고 하네요.
그러면 비에 씻긴 청하한 하늘을 볼 수 있겠지요.
남은 주말도 즐겁게 보내시기 바랍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Posted by 하늘나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