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용자 삽입 이미지


자연생활공원인 휴애리를 찾았습니다. 수려한 제주의 자연과 독특한 제주 사람들만의 삶의 문화를 엿볼 수 있는 휴애리는 다양한 체험공간이 있어 가족여행을 하시는 분들이 많이 찾는 곳입니다.특히 귀여운 동물들에게 먹이를 주는 체험공간이 많아 아이들이 좋아할만한 장소이기도 합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입구를 들어서 예쁜 이정표를 따라가다 보면 잘  조성된 산책로도 만나고 다양한 체험공간도 만나게 됩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물허벅 체험장이 있는 공간입니다. 제주도의 물허벅은 물이 부족했던 제주의 지리적 여건 때문에 생겨난 유물중의 하나입니다.4번의 화산활동으로 형성된 화산암인 제주는 섬 전체가 흡수성이 강한 다공질 현무암으로 이루어져 있어 비가 많이 와도 바로 스며들어 해안에 이르러서야 땅밖으로 다시 솟습니다.그래서 해안가에 이르러서야 제주의 유일한 식수원인 용천수가 흐르는 우물을 찾을 수 있었는데 우물에서 집까지 물을 나르던게 바로 물허벅입니다.또 물허벅을 짊어지고 다닐 수 있게 만든 대나무바구니를 물구덕이라고 하구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다시 걷다보면  돌담쌓기 체험장이 있습니다. 먼저 다녀간 사람들이 벌써 많은 탑을 쌓았습니다. 저도 슬쩍 하나 얹어 놓고 왔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더 오르면 소나무 산책길인 빌레길을 보게 됩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소나무 안쪽으로 매화나무가 잔뜩 심어져 있습니다. 제가 갔던 시기는 조금 일러 흐드러진 매화꽃을 볼 수는 없었지만 군데 군데 핀 몇그루에서 매화꽃을 담을 수 있었습니다. 이 밭의 모든 나무에서 꽃이 열리면 그 모습이 장관일듯합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2월이 되면 휴애리에서는 매화꽃 축제가 열리는데 올해로 다섯번째를 맞는 휴애리 매화축제는 우리나라에서 가장 먼저 봄소식을 알리는 축제이기도 합니다. 작년에는 18일부터 시작이였는데 올해는 겨울 한파로 일주일이 늦춰진 25일부터 시작한다고 하네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조금 일찍 꽃을 피웠던 나무들....
몇송이 피지 않은 꽃을 담아 봅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또 꽃을 피운 한녀석 팔손이....
잎사이에 둘글고 하얀 것이 꽃입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팔손이란 이름은 잎모양이 여덟갈래로 갈라져 붙여진 이름이라하네요.
이렇게....^^


사용자 삽입 이미지

마지막 돌아 나오는 길의 대나무숲....
우리나라 사람들, 흔적남기는거 좋아합니다.
이곳에도 예외는 없네요.
꼭 이렇게까지 하고 싶을까요?

내일부터 시작되는 매화축제, 이번주도 많은 분들이 제주도를 찾겠지요. 이곳에서 봄꽃축제를 즐겨보시는 것도 좋을듯하네요. 사진콘테스트도 열린다고 하니 사진 잘 찍으시는 분들은 좋은 기회가 될 수도 있겠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Posted by 하늘나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