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를 바라본다라고 해서 붙여진 이름 향일암
향일암은 지은 시기를 알 수 없으나 조선시대 임진왜란으로 소실된 것을 숙종39년 인묵대사가 지금 있는 자리에 다시 지어 향일암이라 이름지었다고 합니다. 현재 전하는 건물은 모두 1986년 다시 지은 것들이긴 하지만 섬 지역까지 전파된 불교문화를 살필 수 있는 좋은 예가 되었다고 하는데요. 그 건물마저도 3년 전의 화재로 대웅전이 소실되어 지금 다시 건물을 올리고 있습니다.


붉게 타오르는 향일암의 황홀한 일출
일출을 보기위해 이른 시간에 향일암을 올랐습니다. 향일암으로 오르는 길은 경사진 계단길과 조금 돌아가는 길이긴해도 평길로 이뤄져 있는데요.어둔 저녁부터 새벽까진 계단길 이용을 제한하더라구요. 계단으로 오르는 길이 더 좋은데 말이예요.아직 어둠이 걷히지 않은 이른 새벽, 향일암 앞 수평선 너머로 붉은 빛이 물들이기 시작합니다.




여명의 붉은 빛에 드러나는 동백잎의 실루엣이 운치가 있습니다.




시간이 지날수록 더 붉어지는 여명



관음전앞에 사람들이 제법 모였습니다.
시간이 지나면서 하나 둘 더 늘었구요.


붉은 빛을 향해 카메라를 든 사람도 보이네요.



조금씩 해가 고개를 내밀기 시작합니다.
사람들 감탄사도 여기저기서 터져 나왔습니다.




짧은 시간에 완전한 모습을 드러낸 아침의 해
구름이 낮게 드리워져 가려지긴 했지만 황홀한 순간입니다.



관음전의 풍경과 일출을 바라보는 사람들
아름다운 자연속에 들어간 사람의 모습은 너무나 평화로워 보입니다.모두 좋은 사람들일것 같은데 말이죠.


지켜보던 두 모녀 사이로 모습을 드러낸 해의 모습



짧은 일출의 시간이 지나고 사람들도 하나 둘 향일암을 떠나 갑니다.
미련이 많은 전 떠나지 못하고 한참을 그곳에 더 머물렀습니다.




햇빛에 드러나는 관음전의 단청빛은 한층 더 부드러워졌어요.
관음전 현판의 금빛은 더 반짝거려 눈이 부실정도였습니다.




대웅전앞은 공사로 어수선한 분위기이긴 했지만 그래도 좋았던,


날이 밝은 향일암에서의 아침 
마음에서도 희망이 해가 떠오르는듯합니다.그래서 사람들이 일출을 보기위해 새벽잠을 포기하는지도 모르겠네요. 떠오르는 해와 함께 마음에서도 희망을 빛을 꺼내기위해.....날이 많이 춥네요. 제가 사는 곳에도 어젠 살짝 눈발이 날리긴했는데 쌓일 정도는 아니였어요.모두 즐거운 주말 보내시기 바랍니다.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전라남도 여수시 돌산읍 | 향일암
도움말 Daum 지도

Posted by 하늘나리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2011.12.10 08:54 Address Modify/Delete Reply

    비밀댓글입니다

  2. 벼리 2011.12.10 09:33 Address Modify/Delete Reply

    저는 일몰은 저리 본적이 있는데 일출은 못봤어요
    아침잠이 많아서 일출 보러가서는 맨날 안일어나고,,,ㅠㅠ
    멋진 광경입니다,,,정말로 멋진 모습이네요.

  3. Favicon of https://ssroo.tistory.com BlogIcon Blue Whalee 2011.12.10 11:34 신고 Address Modify/Delete Reply

    사진의 질감이 탁월하네요..!
    일상 중에는 일출을 보기 힘든지라.. 여행 한번 떠나서 일출 감상하고 싶은 마음이 절로 듭니다..!^^

  4. Favicon of http://blog.daum.net/cola1018 BlogIcon 바람될래 2011.12.10 12:15 Address Modify/Delete Reply

    향일암 안가본지가
    불나기전에 한번 가보고 그리곤 못가본거같네요..
    이곳..
    해돋이로 유명한곳인데
    그때는 못가봣는데요..
    내년에는 꼭 가보고싶은곳이기도합니다

  5. 정안 2011.12.10 13:07 Address Modify/Delete Reply

    정말로 아름다운 곳이지요..
    그 사이에 화재가 있었군요..
    낑낑대며 계단 오르던 기억이 납니다.
    제가 갔을 때는, 바다색이 하늘빛이어서,
    여수댁이 되고 싶은 마음도 들더군요..

  6. 신록둥이 2011.12.10 13:34 Address Modify/Delete Reply

    정말 황홀한 일츨입니다~
    사진 너무 좋아요....전 언제나 저래 담아 올 수 있으려나?

  7. Favicon of https://think-5w1h.tistory.com BlogIcon 학마 2011.12.10 14:50 신고 Address Modify/Delete Reply

    일출은 사람을 경건한 희망에 차게 하는 것 같습니다. ^^

  8. 2011.12.10 16:43 Address Modify/Delete Reply

    비밀댓글입니다

  9. Favicon of https://bookdj.tistory.com BlogIcon 꽃류연 2011.12.11 04:00 신고 Address Modify/Delete Reply

    구름사이의 해가 황금색으로 빛나는게 아주 운치있고 좋네요^^

  10. 다육이머슴 2011.12.11 06:42 Address Modify/Delete Reply

    황홀감에 푹 빠졌다가 갑니다...
    평안한 주일 되세요!!!!

  11. Favicon of https://bkyyb.tistory.com BlogIcon 보기다 2011.12.12 15:02 신고 Address Modify/Delete Reply

    향일암 일출보러 가서는 암자까지는 늘 안 올라갔던거 같네요.
    항상 자전거를 타고 갔던지라 늘 아래에서 봤었던~^^
    멋진 일출 감사합니다.

  12. Favicon of http://www.hpprinting.co.kr BlogIcon 해피프린팅 2011.12.26 09:40 신고 Address Modify/Delete Reply

    향일암도 해돋이가 아주 아름다운 곳이군요!
    산사에서 보는 해돋이만큼 마음을 차분하게, 또 벅차게 만드는 것도
    드문 것 같습니다^^
    포스팅 잘 보고 갑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