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용자 삽입 이미지


낙안읍성의 큰 길 우측편에는 조선시대의 지방관청인 동헌이 자리하고 있습니다. 안에는 그때의 모습을 일부 재현에 놓은 공간이 있습니다.대문을 지키고 있는 나졸이며,군수앞에 끌려온 죄수등 마네킹으로 만들어 놓았는데 이것 또한 낙안읍성의 또 다른 볼거리인거 같습니다.하지만 별 의미없어 보일거 같은 이 모형속에는  슬프지만 감동적인 이야기가 담겨 있다네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대문앞에 서 있는 나졸들을 지나 동헌에 들어서면.....


사용자 삽입 이미지
 

죄를 지어 끌려온 죄수를 심문하는 듯한 상황이 보여지는데 이건......

 
사용자 삽입 이미지


이건 1908년 마지막 군수가 폐군되던 당일 날 ,낙안군 옥사에 있던 죄수들을 풀어주기 위한 장면이라네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당시 낙안군의 마지막 군수는 일제에 의해 낙안군이 폐군 되는 것을 알았으며 머지 않아 일제가 낙안군을 통치하게 될 것이란 점도 미리 알고 있었기에 폐군되던 1908년 10월 15일 옥사에 남아 있던 10여명의 죄수들을 모두 불러 모아 석방을 합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그러면서 "너희들이 죄가 없어 석방하는 것이 아니다. 머지않아 일제가 낙안군도 통치하게 될 것인데 만약 지금 너희들을 석방하지 않으면 일제도 너희들을 죄인 취급할 것이다. 너희는 조선의 죄인이지 일제의 죄인은 아니기에 석방하고자 한다"는 말을 하였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정오 무렵,낙안군 옥사의 모든 문은 열리고 남아 있던 죄수들은 자유의 몸이 됩니다. 하지만 마지막 낙안군수가 자신들에게 얘기한 지금까지는 남에게 피해를 입히고 살았지만 앞으로는 남에게 이로운 사람이 되서 그 빚을 갚으라고 한 것은 가슴속에 새기고 떠나게 됩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이후 그들의 행방은 알 수 없었지만 2년 후 벌교장터에서 조선인 부녀자를 겁탈하려던 일본인을 때렸다는 이유로 일본헌병이 칼을 휘둘러 두 명이 죽게 되는데 그 중에 한명, 5년 후 낙민루 앞에서 일본인 지주를 살해했다고 총살을 당하는 조선인, 그리고 10년이 지난 후 독립만세운동을 벌이면서 가장 앞장서서 했다는 죄목으로 투옥된 7명중에 4명이 놀랍게도 낙안군이 폐군되던 날 마지막 낙안군수에게서 석방된 죄수들이었다는 이야기가 전해지고 있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이야길 듣고 다시보니 마네킹들이 다시 보이네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쌀쌀한 겨울 밤입니다.
눈이 또 내릴것 같은 분위기네요.
이젠 지겹다!!! 눈 ㅋㅋㅋ


사용자 삽입 이미지



Posted by 하늘나리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Favicon of http://blog.daum.net/hbebe BlogIcon 베베 2011.01.24 20:29 Address Modify/Delete Reply

    앗~~!
    지금 막 전율이.........

    대단합니다...
    그런 이야기가 숨어 있다니..
    군수도 멋있지만..
    그 말을 가슴에 새긴 그 풀려났던 죄수들도..(죄수라고 하기도 미안하군요..)
    감동적입니다...

    아직도 볼끝이 찌릿~!하네요..

  2. Favicon of https://mangastorytelling.tistory.com BlogIcon manga0713 2011.01.24 21:41 신고 Address Modify/Delete Reply

    눈 오는 겨울엔 더 슬퍼보이겠는걸요

  3. Favicon of https://waarheid.tistory.com BlogIcon femke 2011.01.24 22:45 신고 Address Modify/Delete Reply

    작년 시간이 없어 낙안읍성을 못 보고 왔어요.
    다음번 한국가면 꼭 보고 싶네요.
    즐거운 한 주 되세요.

  4. Favicon of https://adpr-dreams.tistory.com BlogIcon creative Ondal17 2011.01.24 23:59 신고 Address Modify/Delete Reply

    감동적이네요. 꼭 한 번 가서 보고 싶습니다.
    우리 대한민국은 참으로 대단한 민족인 것 같습니다.
    적어도 윗물보다 아랫물이 맑으니까요.
    임진왜란때도, 일제 강점기에도, 한국전쟁에서도...
    언제나 최전선에서 맞서 싸우는 것은 힘없는 민초들이네요.
    하지만 그 민초의 힘이 이 자그마한 나라를 세계의 강대국들과 겨루게 만들고 있겠죠...ㅋ
    포스팅 잘 보고 갑니다^^ 자주 놀러 올게요~ ㅋ

  5. Favicon of http://blog.samsungcard.com/ BlogIcon Samsungcard 2011.01.25 10:55 Address Modify/Delete Reply

    아 소름이 쫘악~ 끼치는 감동적인 이야기네요.
    조선의 죄인이지 일제의 죄인은 아니다..라
    우리 선조들의 자존심을 알 수 가 있어요^^
    감동적인 이야기 잘 보고 갑니다 :)

  6. Favicon of http://www.coinblog.co.kr/ BlogIcon 칼리오페 2011.01.25 11:11 Address Modify/Delete Reply

    모르고 봤다면 대수롭지 않게 생각했을 마네킹인데
    그런 사연을 듣고보니 마네킹에 혼이 서려있는 것 같네요~
    좋은 사진 잘보고 가요^^ 행복한 하루 되세요~~

  7. Favicon of https://junke1008.tistory.com BlogIcon mami5 2011.01.25 19:22 신고 Address Modify/Delete Reply

    낙안읍성 다녀오면서 마네킹을 재미로만 봐 왔는데
    그런 이야기가 숨어 있다니
    더 놀라운건 뒷이야기네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