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용자 삽입 이미지

골목을 걷다 보면 기대하지 않았던 좋은 곳을 발견하게 됩니다. 북아현동에서도 그랬습니다.오래된 골목을 지나 도착한 놀이터, 생각지도 않았던 예쁜 벽화를 보게 되었습니다. 고양이들이 많은 곳답게 벽화안에도 고양이들이 있었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일요일이였는데도 나와 있는 아이들이 아무도 없습니다. 요즘 놀이터가 다 그런거 같습니다. 아이들 대신 동네에서 쫌 논다는 녀석이나, 혹은 갈곳없는 노인분들의 쉼터가 되어가고 있는거 같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놀이터를 오르는 계단에 고양이그림이 그려져 있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파란색 고양이 한 마리...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노란색 고양이도 있고...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연보라색의 이쁜 고양이도 있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아기자기 예쁜 그림도 그려져 있고..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담장안에는 윙크하는 고양이를 그려 놓았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고양이 동공안에는 구멍이 뚫어져 있어 앞 경치를 볼 수 있는데  잘 보이지 않았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앞에 붉은 색 지붕에 가려서.....

하지만 작지만 아기자기 예쁘게 잘 꾸며져 있었습니다.^^ 고양이 윙크 받으시고 오늘 하루도 행복하세요. 앞으로도 쭈~~욱

사용자 삽입 이미지


Posted by 하늘나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