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용자 삽입 이미지

마을에서 멀리 떨어진 뒷산너머에 빈집이 한 채 남아 있습니다. 지금은 폐허가 되어 버린 이곳은 5년 전쯤에 귀농하여 의욕적으로 농사를 지으셨던 어느 아저씨의 집입니다.귀농한 첫해에는 의욕에 넘쳐 이것 저것 새로운 것을 시도하셨드랬습니니다.하지만 시도했던 여러것들이 실패하면서 두해를 넘기지 못하고 짐을 쌓야했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전원생활,보기에는 참 이상적인 생활입니다. 매일 자연을 벗삼아 느긋한 커피 한 잔을 누리는 여유로운 장면이 그려질지도 모르겠습니다. 하지만 현실은 그렇지 않습니다. 매일 반복되는 일상 새로울 것도 그렇다고 신나는 일도 일어나지 않는 건조한 생활의 연속입니다.또 열심히 노력한 것에 대한 보상도 장담 못하는 것이 농촌입니다.결코 만만히 보아선 안되는 곳입니다.어쩌면 도시보다 시골이 더 철저한 준비를 요하는 곳인지도 모르겠습니다.이상적인 모습에 귀농을 하시는 분들 중 대부분은 몇 해를 넘기지 못하고 다시 도시로 떠나게 되는 것 같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귀농후 정착하지 못하고 떠나는 사람들을 보면서 나도 어쩌면 저럴지도 모르겠단 생각이 듭니다.그 생각으로 요즘 많은 생각들이 오고 갑니다. 하지만 전 다행히도 고향이 농촌이고 고향에 형과 어머니가 계셔서 많은 도움을 받고는 있습니다. 하나 하나 배우고 나가는 중이지요. 그리고 가끔씩 동네형들이랑 저희 마을을 거쳐가신 분들의 실패담을 들으면서 다시 마음을 다잡는 계기를 가지곤 합니다. 귀농! 만만한거 아닙니다. 하실거라면 마음 단단히 챙겨야하실듯하구요. 그러면 어떻게 하면 안정적인 귀농생활을 유지할 수 있을까요? 짧지만 제가 생활하면서 듣고 느꼈던거 잠깐 말씀드리겠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결정은 신중히 하셔야합니다. 헛된 이상을 쫒아서 찾아든 농촌의 현실은 생각했던거만큼 이상적이지 않은 경우가 많습니다.또 지금껏 생활했던 생활방식도 버려야 함은 물론입니다. 그렇다고 나쁜 점만 있는 것은 결코 아닙니다.버리는 만큼 얻게 되는 것이 많은 곳도 농촌입니다.

결정을 하셨다면 그에 대한 책임을 다해야합니다. 처음에 몇번 실패한다고 바로 손 털고 제자리로 돌아가시는 분들보면서 조금만 더 노력하면 앞이 보일텐데 너무 쉽게 포기하는건 아닌가 의문이 들때가 있습니다. 결정하셨다면 느긋하게 자신이 할 수 있는 최선을 다한다면 분명 농촌에서도 희망을 발견하실 수 있을 것입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현재의 상황에 불만족인 사람들이 마지못해 찾는 곳이 농촌이 아닙니다.충분히 준비했다 생각하고 실행해도 실패하는 곳이 농촌입니다. 지금의 자리에서 충분히 준비하시고 내려 오셔도 늦지 않습니다.준비한다고 뜻대로 되는 것은 아니지만 그렇지 못한 사람보단 성공한 확률은 아주 높지요.사전에 자신이 정착할 곳에 찾아가 마을분들에게 조언을 듣는 것도 잊지 마시구요. 처음엔 거리감을 두겠지만 결코 그냥 넘어가진 않으실 겁니다.그리고 귀농정착에 필요한 재정적 도움에 대한 것도 면사무소들에 알아보시구요.요즘 지자체마다 귀농정착지원프로그램이 많이 있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타인에게 제일 배타적인 곳이 농촌인지도 모르겠습니다.낯선 사람에게 쉽게 마음을 열지 못하지만 한번 맺은 인연은 쉽게 저버리지 않는 곳이 농촌입니다. 나 잘났다 의시되면 왕따 당하기 십상입니다. 먼저 다가가서 마음을 열어 보세요. 그럼 바로 대하는 눈빛이 달라지실 겁니다.농사에 필요한 조언도 구해 보시구요. 마을주민만큼 그땅에 대해 잘 아시는 분들은 없습니다. 자신이 장만한 토양의 성질이나 잘 자라는 작물이 무엇인지 물어보시고 농사를 지으시는 것이 실패를 할 활률이 줄어들것입니다. 저의 형도 처음에 농사지을때 여러번 실패를 보았습니다.인삼을 심으면 잘 될것같은 곳에 인삼을 심었다 모두 죽어 실패한 적도 있지요. 보시기엔 좋은 땅이지만 정작 아닌 경우도 많습니다.수년간 살아오시면서 터득한 그분들의 이야기를 건성으로 흘려보내기엔 소중한 정보들입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방송매체에서 본 성공한 귀농인들의 이야기에 혹해서 귀농하실 마음을 먹는 분들 많습니다.하지만 귀농하신 분들 모두가 성공을 하시는 거 아닙니다. 방송에 소개될 정도로 성공하시는 분들은 백명 중 한명꼴도 안될겁니다.열심히 노력해도 하늘이 도와주지 않으면 안되는게 농사일입니다. 운도 따라줘야하구요. 성급한 마음으로 도전하시면 마음의 상처만 받고 돌아가시게 됩니다. 또 농사철에는 잠시의 짬도 없이 일해야되구요. 아침에 느긋히 산책할 시간도 없습니다. 해뜨기 전 밭에 나가 해가 져 어두워져야 집으로 돌아올 수 있지요. 여유로운 시간을 꿈꾸셨다면 농사는 아닌듯합니다.


어쩌면 이 모든 사항들이 요즘 제가 저 자신에게 묻는 질문과 같습니다.가끔 저도 이상을 쫒아서 오지 않았나 자문해 보게 됩니다. 새벽바람이 더 싸늘해졌습니다.환절기 건강 조심하세요.


초보일군의 귀농일기 그 열두번째 이야기...


Posted by 하늘나리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Favicon of https://nixmin82.tistory.com BlogIcon 닉쑤 2010.09.28 08:37 신고 Address Modify/Delete Reply

    쉽지 않은 결정인 만큼 그 뒤로도 많은 노력이 필요할거 같네요..

    화이팅입니다~^^

  2. 수산복해 2010.09.28 09:14 Address Modify/Delete Reply

    이렇게 도와주셔도 아주많은도움되는것입니다
    단한번도 농촌에서 살아본적없습니다.
    올려놓은신글은 제가 귀농생활하는데 많은도움이 될것입니다.
    오늘땡큐입니다.

  3. 들꽃 2010.09.28 09:45 Address Modify/Delete Reply

    농업도 과학 임니다,
    귀농 귀촌 사전 준비 잘 해야 성공 임니다,
    농업이 만만 하게 보면 클 실수 이지요,
    저는 귀농11년차 임니다,
    공부하는 농업인 으로 거듭 날때 이지요,

  4. Favicon of http://blog.daum.net/moga2641 BlogIcon 모과 2010.09.28 10:03 Address Modify/Delete Reply

    위의 들꽃님은 귀농교육의 멘토입니다. 두명의 멘티가 있지요.

  5. Favicon of http://blog.daum.net/jotdding BlogIcon 조띵 2010.09.28 10:12 Address Modify/Delete Reply

    정말 의욕만 가지고 뛰어들었다가 제대로 잘 안되더가면
    힘들 것 같기도 합니다.
    그리고 매일매일 똑같은 단조로운 생활도 문제가 될 것
    같기도 하구요. 하지만 도시에 산다고 해도 그 단조로움
    은 그다지 틀리지 않을 것 같다고 생각은 하지만요~ ㅋ

  6. 그린레이크 2010.09.28 10:12 Address Modify/Delete Reply

    마자요~~절대 쉬운 일이 아니죠~~
    10년후의 귀농을 위해 저두 하나 하나 공부하고 있답니다..
    하늘나리님 덕분에 늘 좋은 공부한답니다~~

  7. 최정 2010.09.28 10:24 Address Modify/Delete Reply

    정말 기대감을 가지고 아무준비도 없이
    시작해서 다시금 돌아온 지인도 보았습니다~
    많은 준비를 해야되고 기대감보다는 철저하게 낮은자세로
    가야 성공을 할수 있겠죠

  8. Favicon of http://sys610.tistory.com BlogIcon 꽁보리밥 2010.09.28 10:45 신고 Address Modify/Delete Reply

    귀농은 생각처럼 환상이나 이상으로 이룰수가 없는 현실이죠.
    귀농에 관심이 많아 귀농카페를 가입해 놓고 올라온 글 가운데
    가장 중요한 것이 현지주민들과의 관계더군요.
    미리 사겨놓고 들어가는 방법도 좋을 것 같더라구요.
    좋은글 잘 봤습니다.

  9. 이그림 2010.09.28 12:23 Address Modify/Delete Reply

    맞는말씀.. 차마시고 텃밭가꾸듯이 생각하는 사람들이 꽤 있더군요
    환상은 어디서 생긴건지..
    철저히 준비해야 된다고 하던데 정말 그래야 되겠어요.
    하늘나리님은 형제와 부모님이 계시니까 정착은 쉬웠겠군요.
    풍요의 가을이 되셨음 합니다..

  10. 바보 2010.09.28 13:01 Address Modify/Delete Reply

    전 4년차입니다.
    님의 글 한번씩 보는데요, 많은 공감을 하고 갑니다.
    저도 도시 생활을 하다 시골에 오면 자유를 찾을수 있을거 같은 생각
    이었는데, 외롭기 그지 없네요. 시골에 계속 살았다면 모를까
    도시에 살다온 저로써는 불편함이 너무 많습니다.
    시골도 돈이 없으면 하루종일 일하며 바쁘게 살아야하니
    땡볕에 농사 짓는것도 보통일이 아니고, 아침에 나갔다 해지면 들어와
    집안일이며, 아이돌보기며 다음날 아침 일찍 나가봐야 하는 생각에
    일찍 잠을 청하지요.
    아이 유치원도 너무 멀어, 아이는 아침저녁으로 왕복
    1시간 차를 타고 다니지요..
    다시 도시로 진출을 생각하는데 돈을 열심히 벌어 노년에
    다시 시골로 귀향하면 어떨까 생각중입니다.
    생계형으로 농사짓는것이 아닌 작은텃밭에 내가족 먹을거리만 농사짓고 싶네요. ㅠㅠ
    돈이 없으면 도시이건 시골이건 여유가 없는건 마찬가지...

  11. 2010.09.28 13:51 Address Modify/Delete Reply

    비밀댓글입니다

  12. Favicon of http://blog.daum.net/asg0001/ BlogIcon 울릉갈매기 2010.09.28 19:36 Address Modify/Delete Reply

    그저 이상만 생각하고
    섣불리 귀농햇다가는 큰일나겠죠~^^
    아주 좋은 정보네요~^^

  13. Favicon of https://bbulzzum.tistory.com BlogIcon 뻘쭘곰 2010.09.28 20:21 신고 Address Modify/Delete Reply

    마냥 좋지만을 않을 것 같아요..
    귀농해서 생활을 해 나가기가 도시에서 일해서 생활하는 것보다도 더 힘들수도..ㅠㅠ;

  14. Favicon of https://junke1008.tistory.com BlogIcon mami5 2010.09.28 20:39 신고 Address Modify/Delete Reply

    귀농하려는 사람들에게 아주 좋은 조언이네요..^^

  15. Favicon of https://milyung.tistory.com BlogIcon 미령 2010.09.29 01:01 신고 Address Modify/Delete Reply

    이세상에 쉬운 게 없나봐요...

    그리고 내가 하고싶은 일을 한다는 것이 훨씬 더 어려운 것 같아요.
    하지만 어렵고 힘들다는 것이 불행하다는 말은 아니니까요 ㅎㅎㅎ.

  16. Favicon of https://9oarahan.tistory.com BlogIcon 아하라한 2010.10.01 13:20 신고 Address Modify/Delete Reply

    안녕하세요 좋은글 잘보고 갑니다.
    저도 지금 귀농을 생각하고 있는단계로
    한글자 한글자가 와닫는것 같습니다. 자주 들리도록하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