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집사는 불량집사
3화
내 이름은 콩알


콩알!


콩알!


콩알!






언제부턴가 당신의 입에서 자주 들리는 소리였어. 콩알이 대체 무엇이길래 그렇게 애타게 불러 대는지 처음에는 이해하지 못했지. 당신이 내 앞으로 다가와 나의 눈을 바라보면서 "이제부터 너의 이름은 콩알이란다."라고 말하기 전까진 말이야. 그런데 말이야. 솔직히 그 이름은 마음에 들지 않았어 "내 이름이 콩알이라고,, 왜 하필이면 콩알이야, 세상에 이쁘고 고급(?)스런 이름이 얼마나 많은데..." 속으로 이렇게 생각하곤 했어


오늘도 당신은 콩알을 외치며 날 찾고 있어. 잠시 잠을 청할 겸 장농위에 있는 내가 보이지 않아 궁금했던 모양이야,
어쩌야 하나 부르는데 내려가긴 해야할 것 같은데 잠이 쏟아지니 말이야.

콩알!
콩알!

나즈막히 들려오는 익숙한 소리,




야옹,

어디 있었어?
보고 싶었잖아, 이놈아


지금은 말이야. 콩알도 나쁜 이름 같지는 않아.


Posted by 하늘나리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Favicon of http://venuswannabe.com/1235 BlogIcon 비너스 2013.10.04 09:25 Address Modify/Delete Reply

    작고 귀여워서 그런지 콩알이라는 이름 잘어울리는 것 같아요~ㅎㅎ

  2. Favicon of https://sanejoa70.tistory.com BlogIcon 하 누리 2013.10.06 10:15 신고 Address Modify/Delete Reply

    아마도 내이름이 콩알이라는 것을 알듯 싶은..
    콩알 콩알 콩알 아기때 참 귀여웠는데 참 많이 컸네요
    능구렁이 다 되었을 것 같은, 오늘은 어디로 출사 가시나요
    휴일 즐거운 시간 보내세요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