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무실에만 갇혀있다 오늘 외부에 일이 있어 분당엘 갈 일이 생겼습니다.. 신호를 기다리는데 앞에 펼쳐진 하늘의 모습이 환상 그 자체였습니다. 재빨리 옆에 있는 카메라를 꺼내 하늘의 모습을 담아보았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갓길에 차를  주차하고 골목안으로 들어가 일할 생각도 접고 하늘을 바라봅니다. 솜털처럼 하얀 구름을 보고 있노라니 동화 속에  장소에 있는 듯한 착각에 빠져듭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가을 단풍파란하늘 그리고 뭉게구름 환상의 궁합을 보여줍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복잡한 주택가 골목도 멋진 하늘아래 있으니 여유롭고 한적해 보입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다시 차로 이동하며 아파트를 배경으로 찍어보기도 하고......

사용자 삽입 이미지
고속도로에서도 잠시 찍어보고...


사용자 삽입 이미지
길가의 가로수를 배경으로도 찍어보고....
사용자 삽입 이미지
이런 하늘아래서라면 운전중이라도 짜증날 일이 없겠네요. 하지만 멋진 하늘에 빠져 사고가 날지도 모른다는..^^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오늘 본  하늘때문이였을까요?

일은 피곤하였지만 즐거운 하루였습니다.

파란하늘과 구름의 조합만으로도  마음을 편하게 하고 하루의 피곤도 날려버릴 수 있는 자연

자연이 주는 감동은 참으로 대단한듯합니다.


Posted by 하늘나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