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원도 도계에서 태백으로 넘어가는 태백산중턱 해발650m지점에 이르면 고원 관광 휴게소가 나온다.

휴게소 주변에 심어 놓은 해바라기꽃이 주변 경치가 어우러져 아름다운 자태를 뽐내고 있는 곳이기도 하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휴게소에서 바라다 보는 주위 풍경들은 감탄사가 절로 흘러나오게끔 휼륭하다.

강원도와 태백산의 모습이 한 눈에 들어오는 듯하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휴게소를 지키고 있는 강아지 모습.....

사진을 찍는 내내 내 주위에서 떠나지 않고 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간단히 라면이나 먹을 겸 들어간 휴게소 안에서 낯뜨거운 물건을 보았다.

병모양 만큼이나 요상한 이름의 술 벌떡주....^^

여러가지 한약재로 만든 전통주인데 특산물 코너에 한자리 차지하고 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죽은 남자(?)도 벌떡 일으켜세운다는 그이름도 유명한 벌떡주...ㅋㅋㅋ

옆에 걸어 놓은 하회탈의 웃음이 내 얼굴에 전이되는 듯하다.

Posted by 하늘나리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