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용자 삽입 이미지

가을햇살이 좋은 시기입니다. 들녘의 농작물도 가을볕에 무럭무럭 잘 자라고 있습니다. 요즘 시골은 가을걷이가 막 시작되고 있습니다.벼타작을 시작으로 이제 거둬드릴 일만 남은거 같습니다.전 요즘 형을 따라서 벼를 털러 다니고 있습니다.하루에 5~6집만 털어도 하루가 후딱 지나갑니다.이런 날은 어둑어둑해져야 집으로 돌아오게 되는 날입니다. 하지만 아직은 하루에 한두집이 고작입니다.좀 더 날이 지나면 그땐 눈코틀새없이 바쁘다고 형이 그러네요. 그런 날은 밥먹기 무섭게 곯아 떨어질거라고 ....

처음해본 벼타작,처음엔 버벅거리긴 했지만 이젠 곧잘 합니다. 만나는 동네 어르신마다 처음하는 농사 잘 할 수 있겠냐고 걱정투로 말씀을 하십니다. 제 나름대로 열심히 한다고 하는데 그분들이 보시기엔 어떨지 모르겠습니다. 그 시선때문에 힘들어도 힘든 내색없이 더 열심히 하려고 해서인지 요즘은 몸이 힘드네요. 엊그제는 몸살로 하루를 꼬박 앓았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그래도 몸은 고단해도 마음만은 그 언제보다 편한거 같습니다.사람사는 정이 어떤건지 느끼기도 하구요. 저희 마을에 과수농가가 좀 있습니다. 그래서인지 집에 사과가 제법 쌓여 있습니다. 오고가다 하나 둘 얻어 오는 것도 많고 또 윗댁에선 일하고 내려오는 저를 기다리고 계시다 사과상자를 넘겨주십니다. 그리고 새로운 종류를 따실땐 하나 먹어보라고 건네 주십니다.이건 새콤하니 먹을만 할꺼라고...한번 맛보라고 건네주시는데 참 그 기분 은근 좋더라구요.이럴땐 정말 농사일 힘든건 하나도 생각 안나는거 같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어제 아침엔 앞집형이 집에 있는 감나무를 털었는데 혼자 먹기 많은거 같다고 가지고 오셨습니다. 플라스틱박스에 가득담긴 감, 어제도 기분좋은 하루를 보냈습니다. 그런 기분 꽤 오랫만에 느껴보는것 같습니다.아직은 시도때도 없이 현관문을 드나드는 이웃분들의 방문이 낯설긴 하지만 그것도 조금 지나면 적응이 되겠지요. 처음엔 난감했던 적도 있었습니다. 주당(?)인데다 오지랖이 태평양보다 넓은 xx형은 새벽부터 찾아와 방문을 열고 아직도 자냐고 이불을 잡아 채는데 정말 환장하겠더라구요.하지만 뭐 이젠 그것마저도 패쓰~~


어느날 받아든 사과 한 상자, 어제 아침 마당에 놓인 감상자 그분들께선 넘쳐서 준 것이겠지만 받은 전 과일 그 이상의 것을 받았습니다.이래서 농촌, 몸은 고단해도 살아나갈 수 있는거 같습니다.벼타작을 나갈때마다 고생한다며 뭐든 하나 쥐어 주시는 노농의 손, 이런 것이 농촌의 정이 아닐런지.....이 때문에 귀농, 힘들어도 지낼만한 가치가 있는거 같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초보일군의 귀농일기 그 열다섯번째 이야기...

Posted by 하늘나리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Favicon of http://waarheid.tistory.com BlogIcon 펨께 2010.10.11 07:55 Address Modify/Delete Reply

    일하신다고 수고 많으세요.
    그래도 사진들을 보니 뭔가 푸짐하고 정이 넘쳐 흐르는 것 같아요.
    몸살 하셨다니 지금은 좀 괜찮겠지요.
    좋은 한 주일 맞이하세요.

  2. Favicon of https://boramirang.tistory.com BlogIcon Boramirang 2010.10.11 07:55 신고 Address Modify/Delete Reply

    정말 넉넉하고 정겨운 풍경입니다. 도회지에서 흔치않은...행복한 한 주 되세요. ^^

  3. Favicon of http://www.kimmiso.com BlogIcon 뿌쌍 2010.10.11 08:13 Address Modify/Delete Reply

    사과가 탐스럽네요.
    가을 햇살 잘받아야 색이 예쁘게 든다 하는데...
    초보농군님이셨구나.... ^^
    나중엔 저도 이렇게 살고 싶은데 말이죠...ㅋ

  4. 그린레이크 2010.10.11 08:29 Address Modify/Delete Reply

    사과 새감이 어찌 이리 이쁜지~~수고 많이 하셨네요~~
    거기에 제가 좋아하는 단감~~아~~한입 팍~~물고싶어요~~

  5. Favicon of http://sys610.tistory.com BlogIcon 꽁보리밥 2010.10.11 08:37 신고 Address Modify/Delete Reply

    가을은 수확의 계절이다보니 농민들이 많이 바쁘기도 하지만
    즐거운 게절이기도 하죠.
    젊어 귀농하면 적응력이 아무래도 빠르겠죠?

  6. Favicon of https://bada92.tistory.com BlogIcon 무릉도원 2010.10.11 08:46 신고 Address Modify/Delete Reply

    가을이라 할 일이 더 많으시겠네요....
    그래도 잘익은 과일들을 보니 마음이 환해집니다...
    마을 사람들과 완전히 동화되신듯해 기분이 좋네요...
    새로운 한 주도 행복하세요....*^*

  7. Favicon of https://unalpha.tistory.com BlogIcon 언알파 2010.10.11 08:49 신고 Address Modify/Delete Reply

    와.. 인심이 넉넉하네요^^
    귀농일기 잘 모아주시면 나중에 혹시 참고하는 사람이 생길지도 모르겠습니다.
    좋은 이야기 잘보고있어요~

  8. Favicon of https://yeogangyeoho.tistory.com BlogIcon 여강여호 2010.10.11 09:25 신고 Address Modify/Delete Reply

    탐스런 과일만큼이나 행복해 보입니다. 또 한 주가 시작되었네요..늘 즐겁고 건강한 하루하루 되십시오

  9. Favicon of http://octamino.naver.com BlogIcon 옥타미노 2010.10.11 09:27 Address Modify/Delete Reply

    농촌의 정이란게 느껴지네요. 사람냄새가 물씬 풍기네요.^^

  10. Favicon of https://kya921.tistory.com BlogIcon 왕비2 2010.10.11 09:31 신고 Address Modify/Delete Reply

    주말에 사과 따고 왔습니다...전 포스팅 수욜쯤 해 볼려고요^^
    이웃간에 정 정말 좋아보입니다.
    즐거운 한주 보내세요

  11. 최정 2010.10.11 09:59 Address Modify/Delete Reply

    와우~ 좋은데요~ 이런것이 진정한 정이 아닐까요
    점점 대도시에서는 사라지는것들이...
    시골에는 아직 남아있다라는것 자체가 부럽습니다.
    나도 귀농이나 할까요? ㅎㅎ

  12. Favicon of http://blog.daum.net/chefjhkim BlogIcon may바람꽃과 솔나리 2010.10.11 11:07 Address Modify/Delete Reply

    귀농의 보람을 느끼시겠군요^^
    풍성한 가을과 넉넉한 인심들...
    어제 청송에서도 사과가 가득 달린 모습이
    넘 평화스러웠습니다^^

  13. Favicon of http://rja49.tistory.com/ BlogIcon 온누리 2010.10.11 13:09 Address Modify/Delete Reply

    정말로 가슴 따듯한 이야기네요
    이젠 이런 이웃들이 도심에는 사라진 듯 하네요
    가옥 구조상 그러기도 힌들다고 하지만

  14. Favicon of https://shain.tistory.com BlogIcon Shain 2010.10.11 13:20 신고 Address Modify/Delete Reply

    요즘 수확철이라 농촌이 정말 바쁘죠..
    쌀걷으랴 과일 걷으랴..
    사과가 정말 탐스럽게 잘 익었네요 ^^

  15. Favicon of https://junke1008.tistory.com BlogIcon mami5 2010.10.11 18:42 신고 Address Modify/Delete Reply

    수확철에 서로 나누어 먹는 농촌의 인심이 엿보입니다..
    귀농에서 수고가 많습니다..^^

  16. Favicon of https://catstory.kr BlogIcon 야옹서가 2010.10.13 09:39 신고 Address Modify/Delete Reply

    어쩜 저렇게 빨갛게 잘 익었나요^^ 오가는 과일 속에 이웃간의 정도 자연히 싹트겠지요.

  17. Favicon of https://sanejoa70.tistory.com BlogIcon 하 누리 2012.03.09 18:22 신고 Address Modify/Delete Reply

    초보가 아니신거 같아요~ 탐스럽고 걍 그자리에서 한입 베어 물고 싶네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