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용자 삽입 이미지

1999년 월마트가 한국에 첫 점포을 개장했을때만해도 이렇게 초라한 실적을 내리라고 예상했던 분들은 없었을 것입니다.화사한 분위기의 백화점 분위기와 판매원들의 서비스에  익순한 한국인들에게 넓은 매장과 높은 진열대,셀프서비스로 일관했던 월마트의 현지화실패는 어쩌면 당연한 결과일지도 모르겠습니다.

한국의 초라한 성적과는 달리 월마트는 2009년 포춘지 선정 세계 매출 3위의 세계 최대 기업이며 월마트의 정책이 타기업에 미치는 영향 또한 지대합니다. 한마디로 세계적으로 엄청난 바잉파워를 가진 기업인거죠. 한예로 2006년 초, 월마트는 재고관리의 효율성 개선을 위한 새로운 시스템을 도입하게 되는데, 이 단순한 사건만으로도 세계 1위의 세제 회사 P&G의 연초 매출액의 감소, 주식 가치 하락을 겪어야 했습니다.


이렇게 엄청난 힘을 가진 기업 월마트,
월마트에 대한 흥미로운 책이 나왔습니다. 월마트 이펙트란 책인데요. 이책은 월마트의 긍정적인 면만을 열거한 책이 아닙니다. 초반 놀라운 월마트의 기업방식을 이야기한다면 중반 이후부터는 월마트가 가진 부정적인 측면에 대해 이야기합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최저가에 중독된 사람들의 비극
항시 최저가를 유지하려하는 월마트가 주는 피해, 최저가에 중독된 소비자들 때문에 지역의 소상공인들이 파산하고 일자리를 잃었으며 빈곤층으로 전락했다는 것입니다.또한 월마트가 요구하는 최저가격을 맞추기 위해 기업들은 해외로 공장을 이전하여야 했고 그 제3세계 근로자들은 월마트의 최저가로 인한 피해를 고스란히 받게 됩니다.방글라데시의 공장에서 월마트에 공급하기 위해 생산하는 바지 뒷주머니의 덮개를 재봉하던 16세의 미성년자 액터는 미국의 대학교 캠퍼스를 방문한 자리에서 이렇게 이야기합니다.


"실수를 하거나 목표량을 달성하지 못하면 맞아요. 감독관이 바지로 얼굴을 세계 때리죠 . 종종 그런일이 일어나요. 농담이 아니예요". 액터의 묘사에 따르면 웨스턴 드레스 공장에서는 일주일 내내 아침 8시부터 저녁 10~11시까지 계속 일해야 한다. 휴일은 일년에 10일인데 한 달에 한번도 되지 않는다. 재봉 작업대에서는 이야기도 못하고 물도 못 마신다. 허락 받지 않으면 화장실에도 가지 못한다 게다가 화장실은 지저분하고 화장지나 비누도 없다."전 재를 묻혀 손가락으로 이를 닦아요. 칫솔이나 치약을 살돈이 없거든요".이렇게 해서 그녀가 받는 한 달 월급이 고작 26달러 98센트가 불과합니다. 그녀는 마지막 대학생 청중들에게 이렇게 이야기합니다. "다른 사람들이 칫솔 살 돈도 못 벌게 만들면서 값싼 옷을 사 입어야할까?" -본문 219p-


 이 이야기로 인해 저자는 거대 기업 월마트의 기업의 사회적 책임을 도외시하는 행태를 꼬집으며 소비자들의 합리적인 소비를 촉구하기도 합니다. 결국 최저가에 중독된 자신으로 인해 결국 피해보는 당사자는 제3세계의 힘없는 약자들과 본인이 될거라고 경고합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이뿐만이 아니라 다양한 물음에 대한 해답이 있는 책입니다. 예전 학생때 잠시 일산 월마트에서 아르바이트를 했던 경험이 있어 아주 흥미롭게 책을 읽었습니다.하지만 이책은 비단 월마트에 대한 이야기만은 아닌것 같습니다.
현재 우리나라에서도 대형할인점으로 인해 절망하는 수많은 사람들이 존재하니까요? 얼마전 통큰치킨, 피자로 야기되는 문제는 이책을 가볍게 보아 넘기지 못하게 합니다.



Posted by 하늘나리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Favicon of http://blog.daum.net/kyotostory BlogIcon meryamun 2011.02.08 14:27 Address Modify/Delete Reply

    제가 어릴적에 비하면 너무나도 소비가 심해진것 같습니다.
    예전엔 티셔츠 하나라도 곰곰히 생각하고 사야했지만, 인터넷이나 유니클로등의 저가브랜드가 있어 충동구매를 몇개씩 하게 됩니다..
    더 심한것이 대형마트의 옷가지죠...
    옷뿐만 아니라 대부분의 상품이 터무니없이 저렴한 것이 많은데, 결국 어떤 한쪽에서는 가격을 맞추기 위해 피눈물을 흘리게 되는 구조입니다..

    쉽게 사고 쉽게 버리는 이 소비패턴은 도상국에 너무나도 많은 희생을 강요하고 있습니다..
    적정한 가격으로 상품을 사는 풍조가 사라진 지금의 세태를 생각하게 되네요..

  2. 혜진 2011.02.08 14:39 Address Modify/Delete Reply

    좋은 서평 감사히 보고 갑니다.^^
    행복한 하루 되세요..^^

  3. Favicon of https://san79.tistory.com BlogIcon e_bowoo 2011.02.08 15:42 신고 Address Modify/Delete Reply

    유용한 글 잘보고갑니다..^^

  4. Favicon of http://annapurna516.tistory.com BlogIcon 안나푸르나516 2011.02.08 16:12 신고 Address Modify/Delete Reply

    아하핫;;; 사진만 올리시는줄 알았는데... 깜짝놀랐습니다. 잘 읽고 갑니다.

  5. Favicon of https://coreanews.tistory.com BlogIcon 딴죽걸이 2011.02.08 18:22 신고 Address Modify/Delete Reply

    잘 읽고 갑니다.

    최저가의 함정인듯 합니다. 알면서도 잘안되죠..

  6. Favicon of https://junke1008.tistory.com BlogIcon mami5 2011.02.08 21:51 신고 Address Modify/Delete Reply

    요즘 월마트가 안보이더군요..
    다 이유가 있군요..

  7. Favicon of http://hscity.net/ BlogIcon 화사함 2011.02.09 10:11 Address Modify/Delete Reply

    정말 유익한 책을 추천해주신것같아 감사드립니다
    과연 대형마트의 최저가정책이 좋은것인가에대한
    깊은 고민을 하게 만드는군요...꼭 읽어보아야겠습니다

  8. Favicon of http://coinblog.co.kr BlogIcon 칼리오페 2011.02.09 11:53 Address Modify/Delete Reply

    최저가상품이라고 꼭 좋은면만있는게 아니였군요..
    역시 어딜가나 이면성이라는것은 존재하는것
    같습니당..

  9. Favicon of https://googlinfo.com BlogIcon 원래버핏 2011.02.09 13:10 신고 Address Modify/Delete Reply

    이건 최저가의 문제가 아닙니다.
    더욱 근본적인 문제죠.
    시장경제 체제의 근본적인 한계점에 다다랐다는 신호가 아닐까 합니다.
    이제 기존의 경제 개념은 사라져야 하고 새시대에 맞는 새로운 경제개념이 개발되던가 도입되던가 만들어지던가 해야 할때가 아닌가 생각해봅니다.
    잘 보고 갑니다.
    좋은 하루 되세요.^^

  10. Favicon of https://bkyyb.tistory.com BlogIcon 보기다 2011.02.11 10:04 신고 Address Modify/Delete Reply

    흥미로운 내용이라 읽어보고 싶네요.
    돈으로 만들어가는 세상이라 할만큼 소비도 심해지고 그에 비례해 허영심도 커진 듯 합니다.
    생활필수품은 최저가를 외치며 옷이나 가방은 명품을 외치는 이상한 나라가 되는 듯한...
    고향 살때는 그나마 체감이 덜 됐는데 서울은 한숨만 나오네요.
    주말 잘 보내세요~

  11. Favicon of http://thankyousoju.tistory.com BlogIcon 즐겨찾기 2011.02.11 15:39 Address Modify/Delete Reply

    최저가에 길들여 졌다는 말이 와 닿네요...
    대용량으로 사는 데 익숙해져서 더 싸게 느껴지는 거 같아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