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리재는 서울에서 영주를 거쳐 강릉까지 이어지는 영동선 열차가 태백산맥을 힘겹게 넘어가는 구간입니다. 구불구불한 고갯길이 마치 뱀이 똬리를 튼 모습처럼 생겼다고 해서 강원도 사람들은 때베이재라고도 불렀다고 하는데요. 월초 추암을 다녀오면서 갈때는 고속도로를 이용하고 올때는 국도를 이용해 집으로 돌아왔었습니다. 그 길에 들리게 된 곳이 바로 이곳 통리재인데요 해발 720M 높은 지역에 놓인 철로도 인상적이었고, 전에 내린 눈이 쌓여 있는 풍경도 좋았습니다.



속초에서 오자면 우리나라의 석탄산업발생지인 도계역을 지나면서 꽤 경사가 있는 길을 오르게 되는데요. 그 길 중간쯤 철도 건널목을 만나게 되요.이곳이 스위치백휴게소가 있는 장소인 삼포리마을입니다. 요기서 조금 더 오르면 통리역이 있는 통리재 정상을 만날 수 있구요.



통리재를 사이에 둔 통리역과 도계역은 해발고도 차이는 435M, 경사가 급해 열차가 한번에 넘지 못해 산자락을 지그재그로 오르내려야하는 스위치백 구간입니다. 그런데 이 구간에 솔안터널이 뚫려 6월이면 사라진다고 합니다.


우리나라에서 가장 험준한 태백산맥 산허리를 달리던 산악철도가 개설되기 전까지는 통리역에서 쇠줄로 심포리역에 도착한 기차의 기관차와 객차를 분리해 한 량씩 끌어 올렸다고 합니다. 1KM남짓 떨어진 통리역과 심포리역의 표고차가 250로 가팔라 기차가 오르내릴 수 없기 때문이었는데, 당시 기차를 끌어 올리던 인클라인 철도는 사라졌지만 통리역에는 마끼다리로 불리는 시멘트 구조물이 남아 당시의 시대상을 말해준다고 합니다.




과거 산업 근대화의 심장이었던 통리역은 긴 역사만큼 아픔도 가지고 있다고 하는데요. 1936년부터 일제의 식민지 수탈에 마을사람들이 동원돼 목숨을 잃었다고 합니다. 그때 만들어진 것이 인크라인 철도라고 합니다.




6월 이후면 더 이상 기차가 달리지 않게 될 철로
지금 생각해보니 전 한번도 영동선을 타 본적이 없는것 같네요. 경춘선도 두번 밖에는 타보지 않았으니 기차의 낭만은 그리 즐기지 못한거 같습니다. 그래도 그때 친구와 함께 타고 떠나던 밤 기차의 추억은 지금 생각해도 기분 좋았습니다. 어두운 밤 달리던 경춘선기차의 칫칫 폭폭 기차소리가 묘하게 사람 흥분시켰던거 같습니다.




추억속으로 사라지게 될 스위치백구간 통리재
다행스러운 일은 이곳이 사라지지 않고 관광자원으로 개발이 될거라 하는데 어떤 모습으로 변모할지 기대해 봅니다.















오늘 많은 눈이 내릴거란 예보가 있어요.
눈으로 인한 피해 없으시길...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강원도 태백시 황연동 | 통리역
도움말 Daum 지도

Posted by 하늘나리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Favicon of https://yongphotos.com BlogIcon 용작가 2012.01.31 13:59 신고 Address Modify/Delete Reply

    뭐든지 사라진다고 하면 아쉽습니다 ^^;;;
    통리재, 즐감했습니다~*

  2. Favicon of https://daoloth.tistory.com BlogIcon 에바흐 2012.01.31 14:45 신고 Address Modify/Delete Reply

    그냥 남겨두면 안될까요?
    저런 것들을 남겨서 관광지로 잘 다듬으면 예쁠텐데..
    뭐든 부수려고만 하니..

  3. Favicon of http://blog.daum.net/asg0001 BlogIcon 울릉갈매기 2012.01.31 15:12 Address Modify/Delete Reply

    어렸을적 참 믾이도 다니던 길이었습니다~
    사회과부도책에도 나왔던
    철로이기도 했구요~^^
    행복한 시간 되세요~^^

  4. BlogIcon 나이테 2012.01.31 15:18 Address Modify/Delete Reply

    역사 속으로 고스란히 사라지지 않는다니 그야말로 다행입니다.
    통리재가 어떤 모습으로 변해갈지 눈여겨봐야겠어요.
    좋은 글 읽고 갑니다.^^

  5. Favicon of http://waarheid.tistory.com BlogIcon 펨께 2012.01.31 16:46 Address Modify/Delete Reply

    이런 곳 오랫동안 간직하면 좋겠어요.
    한 번 사라지면 다시는 복구할 수 없는 곳인데
    매번 부수기만 하는 일 정말 견디기 어려워요.

  6. Favicon of https://ozbluebird.tistory.com BlogIcon 오즈의파랑새 2012.02.01 05:20 신고 Address Modify/Delete Reply

    6월 이후엔 사라지겔 될 통리재이자만 그래도 관광자원으로 변모할 거라니.. 정말 다행이네요 ^^

  7. BlogIcon 다육이 머슴 2012.02.01 06:48 Address Modify/Delete Reply

    오래동안 그~~모습 그대로 있었으면 얼마나 좋을까요??
    자연스런 모습이 넘 아름답습니다... 빙판길 안전 운전 하셔요!!!!

  8. Favicon of http://blog.daum.net/cola1018 BlogIcon 바람될래 2012.02.02 13:25 Address Modify/Delete Reply

    아..
    이곳을 차로 다녀오셨군요..
    전 정동진에서 태백으로 기차타고 갈때 다녀온곳이라
    기차가 뒤로가는걸 직접 느꼈답니다..
    근데 없어진다고 해서
    아쉽더라구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