콩알이와 동거하기 열두번째 이야기
고양이의 몸짓언어

 
발라당
고양이가 바닥에 네 발을 모두 허공에 띄우고 사람에게 자신의 배를 보여주는 것은 고양이의 친근함을 표시하는 인사법 중의 하나라고 합니다. 만약 고양이들끼리 서로 이런다면 이것은 상대에게 놀자고 신호를 보내는 거라고 볼 수 있답니다. 서 있는 고양이가 누워있는 녀석에게 뛰어 들어 서로 엉키고 레스링하듯 놀기위해 먼저 놀이를 제안하는 고양이가 상대에게 믿음을 주기위해 자신의 취약부분을 드러냄으로서 신뢰를 주고 안심하게 한다는 것이라고 해요.


아기고양이는 한배에서 태어난 형제들을 불러들여서 놀이를 시작하기 위해 이런 행동을 한다고 하는데요.서로에게 믿음이 있을때 공격할 의사가 없을때 이런 자세를 취한다는 것이지요. 고양이가 사람에 대한 인사로서 자신의 배를 보여줄 때에도 자신이 편안하다는 것과 자신의 약한 부분을 부여주는 것에도 거리낌이 없을만큼 반려인을 신뢰한다는 것을 보여주는 것이라고 합니다.


이때 대부분의 고양이는 반려인이 배를 쓰다듬어 주는 것을 좋아하고 즐기지만 일부 고양이들은 이런 행동을 하고도 막상 반려인이 손이 배에 닿으면 꽉 물어 버리거나 뒷발을 차기도 하는데 이는 고양이가 배를 보여주는 것은 사실 스킨쉽을 요청하는 의도보다는 반려인을 받아들인다는 것과 신뢰를 보여 주기 위한 것이 더 크기때문이라고 하네요. 스킨쉽이 익숙치 않은 녀석들은 예기치 못한 집사의 손길에 자신도 놀라고 당황했기 때문에 그런 행동을 한다고 하네요.





내려쬐는 가을햇살이 기분에 기분이 좋아졌는지 갑자기 벌렁 드러누운 녀석
녀석이 보여주는 첫번째 발라당이네요.
 



발라당 자체로도 고마운 일인데
그때 보여지는 행동들이 너무나 귀여워요.




앞발을 드러내고 누워있는 폼이 이건 마치 만세를 부르는것 같기도 하고...
 



한발을 머리에 가져다 댄 건 거수경례를 하는것처럼도 보여요.




아님? 내가 뭐 잘못했나?
머리를 극적거리는거 같기도 하네요.





이 집사 표정 왜 이래?
내가 짐 잘못하고 있는거임???




뭐 이런류 
 




마지막은 얼굴가리는 걸로 마무리

카메라앞에 서는건 아직도 부끄 부끄!
이젠 그만 찍어요. 






이젠 평상시 모습으로 돌아가려듯 몸을 일으키는 녀석...
 



잠깐동안 보여 준 녀석의 발라당쇼,녀석의 다른 표정을 보게 되는군요.
너무나 사랑스럽고 귀여운... 





Posted by 하늘나리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Favicon of http://waarheid.tistory.com BlogIcon 펨께 2011.11.17 06:56 Address Modify/Delete Reply

    사진보니 콩알이 잘 지내는 것 같네요.ㅎ
    노래 들어니 반 고흐 그림이 생각납니다.
    고마워요 좋은 노래에..

  2. Favicon of http://blog.daum.net/mensch76/49 BlogIcon 영낭자 2011.11.17 07:01 Address Modify/Delete Reply

    귀요미

    하늘나리님 덕분에 냥이가 좋아지고 있어요.^^

  3. 2011.11.17 07:12 Address Modify/Delete Reply

    비밀댓글입니다

  4. 2011.11.17 07:43 Address Modify/Delete Reply

    비밀댓글입니다

  5. Favicon of http://garden0817.tistory.com BlogIcon gardenland 2011.11.17 07:46 Address Modify/Delete Reply

    ㅋ 한창 귀여울때에요 으으 너무 이쁩니다

  6. 표야 2011.11.17 08:26 Address Modify/Delete Reply

    ㅋㅋ
    집사의 표정이 왜그랬어요,ㅋㅋㅋ
    아궁 귀엽습니다,^^

  7. Favicon of https://qmasterpiece.tistory.com BlogIcon 여왕의걸작 2011.11.17 08:47 신고 Address Modify/Delete Reply

    벌러덩 누운 모습이 너무 사랑스럽습니다.
    어린 아이가 누워서 팔을 올리고 애교부리는 것 같습니다.^^

  8. 그린레이크 2011.11.17 09:05 Address Modify/Delete Reply

    많은 고양이 보았지만 알콩이 만큼 귀여운 녀석은~~
    너~~무 이뻐요~~^^*

  9. Favicon of https://yongphotos.com BlogIcon 용작가 2011.11.17 12:36 신고 Address Modify/Delete Reply

    아궁~ 너무 이쁘네요 ^^ ㅎㅎㅎ
    저희집 아이들은 발라당의 생활화, 배만져주면 바로 골골골 이죠 ^0^v

  10. 다육이머슴 2011.11.17 13:18 Address Modify/Delete Reply

    넘~~예뻐요!!나자신을 표현하는 자신감이 멎지네요!!!!

  11. Favicon of https://ahla.tistory.com BlogIcon 아톰양 2011.11.17 16:53 신고 Address Modify/Delete Reply

    너무 귀엽 ㅠ_ㅠ_ㅠ_ㅠ_ㅠ_ㅠ
    정말 요새는 냥이 홀릭인거 같습니다 ㅎ

  12. Favicon of http://blog.daum.net/souhaya12 BlogIcon 초아 2011.11.17 20:34 Address Modify/Delete Reply

    너무 귀여워요 ㅋㅋ
    냥이랑 항상 행복하세요 ^^

  13. Favicon of http://think-5w1h.tistory.com BlogIcon 학마 2011.11.17 20:42 Address Modify/Delete Reply

    메롱하는 콩알이 너무 귀여워요..ㅎㅎ

    하늘나리님 동거하기 포스팅보면서 고양이 한 마리 키우고 싶은 욕구가 마구마구 ..ㅎㅎ

    잘보고 간답니다. 편안한밤되세요..^^

  14. 풀* 따라서 2011.11.25 13:44 Address Modify/Delete Reply

    콩알이!!!
    아공 ~~ 이름도 모습도 너무 귀엽네요 딱 어울려요
    반려동물에 대한. 아니 콩알이에 대한 몸짓언어
    잘 배우고 갑니다. 그런 의미가 담겨 있었군요
    강아지도 이와 비슷하겠지요?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