콩알이와 동거하기 백 예순 일곱번째 이야기
고양이 목줄에 대해서....



어제도 잠깐 말했듯이 콩알이 녀석이 집을 나간 줄 알고 가슴이 철렁했던 순간이 있었어요. 다행히 장농위에서 녀석을 찾았지만 찾기 전까지 정말 막막하더라구요. 정말 가출이었다면 찾을 방법이 없었거든요. 진작에 녀석에게 이름표가 있는 목줄이라도 해 줄 걸 후회를 했었습니다. 그러면 다른 사람에게 발견되어 연락이 올지도 모른단 희망이 있을테니 말이예요.그래서 바로 마트에 가 녀석의 목줄을 사가지고 왔는데 또 다른 걱정거리가 생기네요.


방울과 이름표가 달려 있는 이놈으로다가,,,,
방울은 필요가 없을 것 같아 제거를 하고 녀석의 목에 걸어 주었습니다.
녀석, 처음이라 그런가 정말 많이 불편해 하더라구요.





기분이 별로야,,






이거 정말 마음에 안들어,,,






구석에 앉아 있는 녀석때문에 저도 맘이 좋지 않았어요.
벗겨낼려고 어찌나 발버둥을 치는지,,,







발버둥을 치다치다 포기하는 순간,





이건 또 뭐야?



이름표,
나중에 니가 목줄에 적응하면 이름표도 걸어줄거야<




난 반댈쎄!!!
지금도 느낌이 별론데, 이것까지 달고 살라쿠>






녀석의 이름과 연락처를 적었는데, 제가봐도 이걸 목에 달고 있으려면 좀 불편할 것 같긴합니다.
그냥 지내자니 앞으로 어떤 일이 벌어질지 모르니 걱정이 되고,
목줄을 채우자니 녀석이 생활하는데 불편할 것 같고, 
어찌해야할지 모르겠네요.






그래도 콩알이녀석이 적응만 한다면 나름 괜찮을 것 같기도 합니다.
노란 목줄이 녀석의 미모를 돋보이게 하는 것 같기도 하니 말이예요.






콩알!
목줄 하고 있어도 난 나쁘지 않을 것 같아.
지금 너 예쁘거든,






그렇다 해도 난 반댈쎄!!






목이 불편한지 가끔 머릴 흔들어대고 목줄을 벗겨 낼려고 안간힘을 쓰는 녀석,
그런 녀석을 지켜보는 저도 마음이 편치는 않습니다.







예전에는 현관문을 열어도 밖에 관심이 없었는데 요즘은 제가 문을 열고 들어오면 문 앞까지 달려와 밖을 내다보고 킁킁거리는게 호기심이 생겼나봐요.  



콩알!
지금하는 걸로 봐선 내일 가출한다해도 이상할게 없어
그러니 이게 최선인 것 같아!!!!


자다가도 이따금 목줄을 제거하려 발버둥치는 녀석,녀석의 적응이 쉽지는 않을듯하네요. 그런 녀석을 계속 지켜 볼 자신도 없고, 괜한 걱정에 녀석에게 스트레스만 주는게 아닌지 걱정이 되기도 하네요.

걱정스런 마음에 일단 채워주긴 했지만
콩알이의 목줄 사용 어찌해야 할지 아직 판단이 서질 않는군요,







Posted by 하늘나리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Favicon of https://yachtnboat.tistory.com BlogIcon 트랜지기 2012.07.02 10:39 신고 Address Modify/Delete Reply

    좋은 글 잘 보았습니다. 저도 아비니시안 남매를 키우고 있는데요......사진으로 보기엔 목줄이 너무 느슨한게 아닌가 생각되는 데요...목이 졸릴까봐 그러신건 알겠는데요...냥이가 돌아다니다 걸리거나....장난치다 걸리면 더 큰일이 나더라구요...저흰 손가락 하나정도 들어갈 수 있는 여유를 두고 조여놨습니다. ^^

  2. BlogIcon 봄비 2012.07.02 11:28 Address Modify/Delete Reply

    음 .. 저는 콩알이 목줄 풀어주면 좋겠어요 .. 저도 혼자 사는 아파트에서 냥이를 키웠고, 더운 여름 어느날 문을 열어놓고 있다가 고양이가 사라져서 너무 놀랐었어요. 아파트 둘레와 각 층마다 돌아다니며 찾아도 없었습니다. 텅빈 마음으로 문을 여는데, 글쎄 집에 들어가 있었던 거에요. 무척이나 호기심 많은 고양이지만, 미지의 세계에 대한 조심성-두려움은 더욱 커서 영역을 떠나지 않은 것 같습니다. 사랑스런 콩알이도 그렇지 않을까요? ^^

  3. 세경이네 2012.07.02 11:39 Address Modify/Delete Reply

    콩알아 안뇽~
    우리집도 애들 셋이나 있는데 현관문 출입시 바로 튀어나와서..
    현관에 보호망을 세웠어요..
    애기때는 밖에 관심도 없었는데 좀 커니 밖이 궁금한가봐요..
    미리미리 대비하세요

  4. Favicon of http://blog.daum.net/liebekatzen BlogIcon 고양이두마리 2012.07.02 12:02 Address Modify/Delete Reply

    유성펜으로 목줄에 직접 적으시는 건 어떨지 싶습니다
    방울 떼신 것, 박수!!!
    다른 말들은 다른 분들이 해 주셨으니 이만 줄임~^^

  5. Favicon of http://blog.daum.net/cola1018 BlogIcon 바람될래 2012.07.02 12:20 Address Modify/Delete Reply

    조금은 불편하겠지만..^^
    그래도 노란색이 아주 잘 어울리는데요..

    행복한 7월 열어가세요..^^

  6. 설탕이네 2012.07.02 14:42 Address Modify/Delete Reply

    아주 가벼운 인식표 만드는곳을 소개합니다(http://petbox.co.kr/first/petbox_color_brochur.pdf)
    목줄도 적응하면 나쁘지 않습니다만
    우선 방묘문을 설치하시는것을 권해드립니다
    집나간 고양이를 반려인이 아닌 누군가가 손으로 잡아서 연락처를 보고 전화하는 확률은
    매우 낮아요. (고양이가 자기 영역이 아닌곳에서 패닉상태인데 순순히 잡혀주지 않습니다)
    여렵지 않고 집에 손상없이 방묘문을 달 수 있습니다
    꼭 고려해부세요
    http://aine0122.blog.me/30088089756
    ** 지난주 개복수술후 붕대 감은 고양이를 잃어버려 수십명이 동원되고 119까지 합세해서 겨우 찾았습니다. 저도 현장에 있었던 사람으로서 정말 막막하고 무기력했습니다. 잃어버리지 않는것이 최선입니다**

  7. Favicon of https://withdragon.tistory.com BlogIcon 도도한 피터팬 2012.07.02 15:02 신고 Address Modify/Delete Reply

    집에서도 해줘야 하나요? 냥이가 너무 불편할 거 같은데...ㅠ.ㅠ
    에휴~ 사람으로 태어났으면 이런 고생 안할텐데... 동물로 태어나서 고생이 많네요~

  8. 벼리 2012.07.02 16:47 Address Modify/Delete Reply

    그러게요 저위에 말슴처럼 그냥 목줄에다가 연락처 써 주면 좋을 것 같네요,
    저는 필요하다고 생각합니다,,,더러는 잃어버리고 울고불고 하는 것을 봤거든요..

  9. 하나랑둥이랑 2012.07.02 17:58 Address Modify/Delete Reply

    안녕하세요~
    늘 눈팅족이라 보기만 하고 갔네요.ㅎㅎ
    울 둥이는 이제 3달 되가는 아깽이지요^^
    처음에 목걸이를 해줬더만 난리 그런난리가 아니였어요.
    그래도 나중에 이름표 할려면 적응시켜야겠다는 생각에 아주 작은 구슬을(문구점에 애들 장난감 있어요)이어서 무게감 없이 만들어서 서서히 굵은걸로 갈아갔어요~
    이제는 굵은 구슬을 해도..그려러니 하더군요
    처음부터 넓은 목줄을 하면 부담스러울수 있으니 얇은 고무줄이나 끈으로 시작해 보심이 어떠세요??
    어줍잖은 관심이었어요..ㅎㅎ;;;

  10. Favicon of https://daoloth.tistory.com BlogIcon 에바흐 2012.07.02 20:32 신고 Address Modify/Delete Reply

    걱정이 이만저만이 아니네요..
    마치 구속해놓은 것 같은 기분도 들고..

  11. Favicon of http://simglorious.tistory.com BlogIcon 도플파란 2012.07.03 05:41 Address Modify/Delete Reply

    어쩌면.. 필요한 것 같아요..

  12. 다육이 머슴 2012.07.03 05:52 Address Modify/Delete Reply

    쬠~~불편해도 참아야지용...
    요것이 있어야... 서로 연결해주는 최소한의 안전핀....
    목줄 넘 예뽀용.... 어울린당~~~~