콩알이와 동거하기 삼백 여든 다섯번째 이야기
고양이는 이미 봄 날,


설은 잘 보내셨는지요. 비는 내렸지만 그리 많은 양이 아니어서 명절을 보내는데 그리 어려움은 없었던 것 같아요. 설 당일은 기온이 높아서 봄날같은 명절이었던 것 같아요. 성묘를 하러 다녀 오는데 날이 어찌나 좋던지 설에 이러기는 또 오랫만인 거 같더라구요. 


이번 설도 콩알이는 빈 집을 지켰어요.
연휴를 보내면서도 걱정이 많더라구요.
그래서 형님이 처가집에 가고 누님들이 내려오는 사이 잠시 짬이 있어 녀석을 보러 왔었어요.
사료를 너무 적게 주고 오지 않았나 싶은 걱정이 되더라구요.
다행히 사료는 조금 남아 있었지만 이틀을 더 보내기에는 적은 양인 것 같아
두 개의 밥그릇에 사료를 채워주고 화장실 치워주고 잠시 녀석과 시간을 보냈습니다.




콩알~
오랫만인데 얼굴도 안 보여주기야?





귀찮게 하기는,,,,




됐지?








처음에는 반갑다고 사료 붓고 화장실 치우는 절 졸졸졸 따라 다니며 
야옹거리더니 조금 지나니 평소처럼 무관심한 태도로 일관하는 녀석이예요.







보일러를 틀지 않아 춥지 않을까 걱정했었는데 연휴 내내 기온이 높아 다행히 춥지는 않았을 것 같아요.
설날은 햇빛도 좋고 봄 날씨 같더라구요.
녀석도 그런 날씨가 좋았던 모양,







녀석에게는 이미 봄 한가운데 있는 것 같은,
표정이 말하고 있어요.
녀석들의 계절 감각은 우리보다 빠른 것 같아요.






봄이로쿠나!
이 정도만 돼도 살 것 같은데 말이얌,




콩알~
니 기분 망치고 싶지 않은데 말이얌? 
어쩌냐>
나 또 나가 봐야 하는데?




혼자 있는 거 싫다옹,
가지마랏!!!!!



안돼<
할머니 집에 손님들이 올 거거든,




삐친,
나 삐쳤어,


연휴 동안 걱정을 했었는데 혼자서도 잘 보내 준 콩알양,
대견하쿠나!ㅋ




Posted by 하늘나리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Favicon of https://estherstory.tistory.com BlogIcon 에스델 ♥ 2014.02.03 10:46 신고 Address Modify/Delete Reply

    연휴동안 혼자 보낸 콩알이가
    정말 대견스럽습니다.^^
    봄느낌이 느껴지던 연휴기간이었는데...
    날씨가 다시 추워지네요!
    감기조심하시고 즐거운 한주간 보내세요!

  2. Favicon of https://samilpack.tistory.com BlogIcon 포장지기 2014.02.03 10:54 신고 Address Modify/Delete Reply

    행복한 하루 되세요^^

  3. Favicon of http://simglorious.tistory.com BlogIcon 도플파란 2014.02.03 11:19 신고 Address Modify/Delete Reply

    ㅋ 혼자 있었다고.. 한동안 삐져있을 것같아유...

  4. Favicon of http://blog.daum.net/jjfree1 BlogIcon 뽀뽀 2014.02.03 19:08 Address Modify/Delete Reply

    많이 무서워했겠네요...
    많이 이뻐해주세용~

  5. Favicon of http://wacoalblog.com/288?category=3 BlogIcon 와코루 2014.02.04 10:28 Address Modify/Delete Reply

    고양이 참 미묘네요 ㅎㅎㅎ 연휴동안 고양이 혼자 보내기도 쉽지 않을텐데 대단하네요... 우리집 냥이는 이틀 비워놨더니 집안 화장실 휴지를 온 방에 흩뿌리던데 ㅠㅠ 좋은하루 되세요!

  6. Favicon of http://venuswannabe.com/1389 BlogIcon 비너스 2014.02.04 10:32 Address Modify/Delete Reply

    햇살 맞고 있는 고양이가 참 어여쁘네요. 알콩달콩 행복하시길 바라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