콩알이와 동거하기 백 쉰 아홉번째 이야기
20일만 모습 보여주는 캣닢새싹


20일전에 뿌린 캣닢씨앗이 싹을 틔우지 않아 요즘 걱정이 좀 있었어요. 가끔 들리는 이야기로 캣닢의 싹을 틔우기가 쉽지 않다는 걸 알고 있어 포기를 하고 쏭기자님이 댓글로 알려주신 방법으로 다시 시도를 하려던 참이었어요. 댓글에 의하면 캣닢씨앗을 뿌릴때 흙으로 씨앗을 덥지 말고 그냥 흙 위에 뿌려주라고 그러더라구요. 뿌리기 전에 캣닢씨앗을 물에 좀 불려서 뿌리면 4일만에 싹을 볼 수 있다고 말이예요.그래서 그렇게 하려던 참이었는데요.



콩알!
빈 화분엔 뭐하러....????



그게 아니라 
여기 뭔가 보이는 것 같아요.







설마???



정말인뎁!







정말 
요기 뭐 있는데....






녀석이 보는 곳을 자세히 지켜보니 정말 작은 싹이 보이더라구요.
텃밭을 가꾸면서 이렇게 반갑긴 처음인 것 같습니다. 



니가 20일만에 모습을 보여주는구나,,





화분에 돋아나기 시작하는 새싹,
사망한 줄 알았는데 하나 둘 싹이 돋아나기 시작하네요.
지금은 고작 3개뿐이지만 말이예요.






너흰 왜 이케 게으른거얌,
옆에 코스모스는 한뼘은 자랐는데 말이얍!,



콩알!
그래도

지금이라도 돋아난게 어디야??



하긴,




옆의 코스모스는 잘 자라고 있어요.
콩알이가 가끔 하나씩 목숨을 앗아가고 있긴 하지만,









화분앞을 지키고 앉은 녀석,





버티고 있는 앞발이 정말 귀여워,ㅋ





자리에서 일어나는 콩알,


콩알!
어디 가려고...?



화장실,





오랫만에 화장실에 있는 콩알이의 모습이예요.
화장실에서 일 보는 녀석의 얼굴 표정을 지켜보는 것도 은근 재밌어요.
살짝 힘 줄땐 정말 귀여워요.ㅋ






Posted by 하늘나리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Favicon of https://ssacur.tistory.com BlogIcon chitos7 2012.06.23 14:23 신고 Address Modify/Delete Reply

    캣닢이 너무 작네요.ㅎㅎㅎ
    크게 자란걸 보려면 엄청 기다려야 하겠어요.ㅎㅎ

  2. 징징이 2012.06.23 16:42 Address Modify/Delete Reply

    저도 새싹 나와서 5cm정도 자라는 데 대략 2달 가까이 걸린 듯해요^^
    지금은 잘 자라고 있습니다.
    제법 많이 나와서 언니네, 동생네, 아는 작가님네, 친구네까지 모두
    나눔할 생각으로 더 자라기만 기둘리는 중^^
    비가 오면 더 잘 자랄 텐데 그게 아쉬울 따름이에요.
    이제 캣닢 하루하루 자라는 즐거움을 하늘나리님도 만끽하시게 될 거예요.
    부디 가을에 콩알이의 일용할 아름다운 간식이 되어주길~!
    파이팅입니다!!

  3. 다육이 머슴 2012.06.24 04:44 Address Modify/Delete Reply

    실례하는 모습이 귀엽다고 하면 화낼려나???ㅋㅋㅋㅋ

  4. 꿈꾸는제리양 2012.06.27 16:54 Address Modify/Delete Reply

    화장실 칸막이 상자가 ㅋㅋㅋㅋ
    던지지말고 냉장보관하래ㅋㅋㅋ
    강한 냄새가 풍기는 상품옆에 두지 말라는데...
    콩알이 보고 그러는지 화장실을 그러는지..
    완전 잼있게 보고 갑니다^^

  5. ㅅ으 2014.05.30 14:51 Address Modify/Delete Reply

    밖에보고있는거같은데요 화분보는게아니라;
    고양이 귀엽네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