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용자 삽입 이미지

제주에서 목장의 풍경이 아름답기로 소문난 이시돌 목장을 찾았습니다. 근처에 다달을때쯤 펼쳐지는 풍경이 정말 아름다웠습니다. 한가로히 풀을 뜯고 있는 젖소떼와 풀섶에 우뚝 서 있는 백로 한 마리가 여유로운 목장 풍경을 보여주고 있었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이시돌 목장이라 새겨진 비석앞에 차를 세우면 안쪽으로 예사스럽지 않은 폐건물을 만나게 됩니다.테쉬폰풍의 이 건물은 우리나라에서는 유일하게 이시돌에만 있는 귀중한 보물이라는데요. 테쉬폰풍이란 이라크 바그다드 가까운 곳에 Cteshphon이라 불리우는 곳이 있는데 이곳에서 이 건축물의 기원을 찾을 수 있기에 이러한 양식의 건물을 테쉬폰이라 합니다. 그곳에는 지금도 약 2000년전부터 전해 내려오는 유사한 형태의 건문들을 볼 수 있답니다. 그 오랜 세월 거센 태풍과 지진으로부터 어떻게 온전히 그 형태를 유지할 수 있었을까요?그 비밀은 곡선형으로 연결된 쇠사슬형태의 구조에 있다고 합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이곳 이시돌에는 1961년도에 처음 목장에서 숙소로 사용하기 위해 건축되었고 이후 조금 작은 크기로 제작해 돈사로도 사용을 했으며 1963년에는 사료공장,1965년도에는 협재성당을 건축하는 등 다양한 용도로 활용이 되었답니다. 협재성당은 아직 그대로 사용하고 있다네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이시돌목장에서 가장 훌륭한 포인트가 되는 곳입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이시돌목장, 저는 처음에 이시돌이란 사람이 목장주인인줄 알고 갔었더랍니다. 하지만 그게 아니였네요.
이시돌목장은
 1954제주에 첫발을 디딘 후 50여 년을 제주를 위해 일해 온 성 골롬반 외방 선교회 사제이다. 6ㆍ25전쟁과 4ㆍ3 사건 등으로 폐허가 된 제주에서 가난을 대물림하며 살아온 제주도민을 위해 축산업을 시작으로 여러 사업을 벌여 제주도민의 가난을 몰아내고 성이시돌회관(피정의 집)과 새미 은총의 동산, 삼위일체 성당 등을 지어 제주도의 복음화를 위해 애쓰고 있다. (발췌 : 희망을 준 목자 맥그린치 신부, 박재형, 카톨릭출판사)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혹 누군가는 실망할지도 모를 곳이지만 제주여행, 같은 루트에 실증이 나신 분들에겐 꽤 근사한 장소가 될지도 모르겠습니다. 주위 풍경도 좋아서 드라이브하기기에도 괜찮을듯하구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자가용이용
공항-평화로(1135번 국도)-신천지미술관-경마장-새별오름-캐슬렉스컨트리클럽에서 우회전-이시돌목장(약40분)

공항-해안도로(서회선12번국도)-하귀-애월-한림-금악(산간도로)-이시돌목장(약50분)

버스이용
평화로(제주-서귀포):제주시시외버스터미널&한라의료원-신천지미술관-경마장-파라다이스골프장-동광6거리 검문소(환승)-이시돌목장

일주서회선(제주-모슬포)-제주시 시외버스터미널-이호-애월-곽지-한림읍(환승)-이시돌목장

Posted by 하늘나리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Favicon of http://waarheid.tistory.com BlogIcon 펨께 2010.05.26 22:48 Address Modify/Delete Reply

    이런곳을 걸어보는 것도 나름대로 아름다울 것 같아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