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용자 삽입 이미지

지붕위 으슥한 곳에서 빵을 굽고 있던 녀석, 앉아 있는 폼이나 턱시도에 하얀 양말이 멀리서 보기엔 작고 귀여워 보이던 녀석이였는데 가까이 다가와 자세히 보니 얼굴에 심불보가 가득한 한 카리스마 하는 얼굴입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검은 얼굴에 수염이 멋지게 자라 있습니다. 잔뜩 치켜 세운 눈매가 살짝 무섭게 보이기도 하지만 녀석, 생긴거와는 다르게 겁이 많은 녀석이였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하지만 인상은 누구에게도 꿇리지 않을 듯합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월욜부터 이런 인상!!! 안좋아.
바짝 긴장하고 이번주도 열심히 달려 가시라는....

사용자 삽입 이미지

촉각을 곤두 세우고 요령껏!!
꼭 일 못하는 애들이 몸은 바쁘게 움직이는데 결과가 보이지 않는다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알아 들었슴 일에 집중하삼!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검은 옷을 입고 앉아 있던 녀석, 눈빛이 살아 있어 조금 무섭게 보이기도 하였지만 그래도 인간앞에선 어쩔 수 없는 약한 고양이입니다.인상으로는 저를 집어 삼키고도 남을 인상인데 저의 작은 움직임에도 신경을 바짝 쓰는 것이 녀석을 담으면서 내내 마음이 좋지 않았습니다.녀석에겐 뽀너스로 소세지 하나 추가요.^^

또 한 주가 시작되네요. 하늘이 잔뜩 흐려 상쾌한 아침은 아니지만 뭐 그래도 기분 좋게 보내시기 바랍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Posted by 하늘나리